해병대 포털 사이트 해병닷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한 명의 낙오자도 끝까지 책임진다’

‘해병·간부 생활신조’ 매일 두 차례 제창

마음가짐·행동양식이 달라짐을 느껴

 

병 인성교육·간부 리더십 교육 강화

빅데이터 분석, 사건사고 선제적 예방


rokmc_1.jpg

▲ 해병대1사단 포병연대 본부중대 장병들이 19일 오전 과업정렬 중 해병 생활신조를 제창하고 있다. 사진=문찬호 중사


rokmc_2.jpg

▲ 해병대1사단이 밝고 건강한 병영문화를 만들기 위해 시행하고 있는 동기생의 날 행사에 참가한 병사들이 포항 운하 탐방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rokmc_3.jpg

▲ 해병대1사단 7연대 주임원사 조병진 원사가 부사관 활동지침서를 꼼꼼히 살펴보고 있다. 사진 제공=문찬호 중사


해병대헌장.jpg



“해병은 해병대의 명예를 실추시키지 않는다! 해병은 선임을 존경하고 후임을 사랑한다! 해병은 해병을 때리거나 다치게 하지 않는다! 해병은 약자를 보호하고 힘든 일에 앞장선다! 해병은 전우를 지키며 끝까지 함께한다!”

 19일 오전 8시50분 경북 포항시 해병대1사단 포병연대 본부중대 다목적홀. 50여 명의 해병대 병사들이 오전 일과 시작을 앞두고 과업정렬을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과업정렬을 마치기 직전, 이들은 ‘해병 생활신조’를 한목소리로 제창했다. 50여 명의 일치된 목소리에서는 결연함이 느껴졌고 ‘해병 생활신조’를 외치는 병사들의 눈빛은 유난히 초롱거리며 빛났다.

 

모든 간부 ‘리더십 요약자료’ 꼼꼼히…


 소래호 상병은 “해병 생활신조를 매일 오전과 오후 과업정렬 때마다 제창하고 있다”며 “마음속으로 생활신조 한 조항 한 조항의 의미를 생각하면서 외치다 보면 스스로 마음가짐이 굳건해지는 것은 물론 병영생활 자체가 달라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해병들에게 자긍심과 자존심, 존재감을 일깨워줘라! 3無(무관심, 무질서, 무계획)의 벽을 허물어라! 3不(불안, 불신, 불통)을 깨고, 건전한 소통을 이루어라! 해병대의 이름으로 일도양단(一刀兩斷)의 조치를 취해라!”

 사단 정비대대장 문성현 중령의 책상 위 탁상형 게시대에는 이 같은 내용의 ‘공감과 소통의 리더십 요약자료’가 펼쳐져 있었다.

 문 중령은 “요약자료를 출력해서 읽어보고 항상 눈에 보이는 곳에 게시해 둔다”며 “부대를 지휘하는 데 스스로를 돌아보는 지침서로 활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중령뿐만 아니라 사단 내 전 간부들은 매주 월요일마다 제공되는 이 자료를 읽어보며 부대관리와 지휘에 활용하고 있다.

 오전 10시 7연대 주임원사실. 연대 주임원사 조병진 원사가 형광펜을 들고 두툼한 책 한 권을 꼼꼼히 들여다보고 있었다.

 해병대사령부가 만들어 배포한 부사관 활동지침서였다. 이 책자 75쪽에는 병 인성교육(충·효·예)은 전담교관에 의해 하도록 규정돼 있었다.

 조 원사는 이를 근거로 중대급 행정관을 전담교관으로 병사들의 인성교육을 하는 방안을 마련하는 작업을 하고 있었다. 중대급 행정관 중 병 인성교육 전담교관을 지정하고 신병 전입 때 이들이 순환하며 인성교육을 하는 방식을 도입해 추진하기로 한 것이다.

 이외에도 조 원사가 펼쳐놓은 A4 용지에는 부사관 활동지침서 내용 구현을 위한 지원·추진사항이 인사, 의무, 정보, 작전 등 각 참모기능별로 빼곡히 메모 돼 있었다.

 조 원사는 “부사관의 활동이 병영문화를 바꿔나가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모든 활동 하나하나를 부사관 활동지침서에 따라 하고 있다”며 “이 지침서를 바탕으로 현장중심의 활동을 통해 새로운 병영문화를 만들어 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처럼 해병대는 병영문화 혁신을 위해 사령관부터 말단 병사까지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상훈 해병대사령관은 최근 ‘해병대 병영문화 혁신의 칼을 다시 들어 올리며’라는 제목의 지휘서신을 통해 “우리 해병대 전통의 핵심에는 ‘한 명의 낙오자도 끝까지 책임지고 돌본다’는 전우애가 있다”며 “현실인식을 분명히 하고 모든 역량을 쏟아 저변의 문화를 다시 새롭게 쌓을 것”을 당부했다.

 또 해병이라면 생명처럼 여겨야 하는 병영문화혁신 행동강령을 일반명령으로 제정, 전 장병이 준수하도록 했고 매일 아침저녁으로 전 장병이 ‘해병 생활신조’와 ‘간부 생활신조’를 제창하고 있다. 특히 무적해병의 핵심이 ‘가족 같은 단결력’에서 비롯된다는 신념이 해병대 병영 저변에정착되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자부심·긍지 고취 ‘해병대 헌장’ 제정


 해병대의 역사와 전통을 되새기고 해병대원으로서 자부심과 긍지, 명예심을 갖게 하기 위해 ‘해병대 헌장’도 제정했다. 또 ‘전사(戰史) 속의 리더십’ 사례를 발굴해 포스터와 영상, 교육자료 등으로 제작, 전 장병이 가슴에 담고 선배 해병들을 롤 모델로 삼도록 했다.

 병영문화혁신의 선도적 주체로서 간부의 역할과 책임의식을 강화하기 위해 해병대 리더십센터를 보강해 간부 리더십 교육을 강화하고 간부의 상담역량 강화를 위해 양성과정에 상담기법 교육시간을 반영했다.

 해병대 상승불패의 전통은 해병대 부사관의 헌신적인 희생과 숨은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판단에 따라 해병대는 창끝 전투력 발휘의 전투지휘자이자 상륙전의 전문가로서 병사들을 교육하고 있다. 또 작전과 부대관리의 가교역할을 하는 부사관의 역할과 책임을 확립하기 위해 지난 5월부터 ‘부사관 활동 활성화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하고 있다.

 부사관의 책무와 역할, 신조 등을 정립해 ‘부사관 활동 및 운영규정’을 제정했다.

 또 최근 5년간의 사건·사고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사전 징후를 식별하고 과학적으로 예측해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예방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지휘관(주임원사), 헌병, 법무, 감찰, 정훈 등 주요 기능들이 5부 합동으로 동시에 부대를 진단하고 전문적인 식견을 토대로 개선 방안을 모색하는 등 선제적인 대처를 하기 위해 ‘사고발생 때 선제적·효과적 처리 및 대응’ 지침을 만들어 시행 중이며 곧 규정으로도 제정할 예정이다.

 해병대1사단 인사참모 좌태국 중령은 “최상의 전투력 발휘를 위해서는 자부심이 넘치고 건강한 병영문화가 먼저 조성돼야 한다”며 “병영문화 혁신이 목표를 달성할 때까지 추진동력을 잃지 않도록 주기적으로 성과측정과 분석을 하고 우수사례와 유공자를 포상하는 동시에 감찰활동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국방일보 이석종기자>




  1. notice

    해병대출신 연예인 및 해병대출신 유명인사들

    현빈이 해병대를 입대한 후에 해병대출신의 연예인과 관련된 기사를 많이 접할수 있었다. 이미 해병닷컴을 통해 해병대출신의 연예인과 유명인사에 대한 글을 정리하고 시간이 날때마다 추가를 했지만 오래전의 게시물인 관계로 이번기회를 통해 다시하번 정리해 보고자 한다. 오래전 모프로그램에 탤랜트 김상중氏가 ...
    Date2010.05.16 By운영자 Views60695
    read more
  2. 한미 해병대 연합 전술고공강하 훈련 현장취재 - 국방일보

    해병대1사단 수색대대 고공강하 팀원들이 지난 17일 경북 포항 조사리 공정훈련장에서 열린 한미 연합 고공강하 훈련에서 미 육군 CH-47 헬기를 타고 약 7000피트 상공에 올라 자유강하를 하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양동욱 기자 연습이 아니다. 실전이다. 목숨을 건 훈련을 대충 할 수는 없다. 그래서인지 표정...
    Date2017.03.19 By운영자 Views221
    Read More
  3. 3월의 625전쟁 호국영웅, 김형우 해병대 삼조

    3월의 625전쟁 호국영웅, 김형우 해병대 삼조 3월의 625전쟁 호국영웅, 김형우 해병대 삼조 3월의 625전쟁 호국영웅, 김형우 해병대 삼조 / 국가보훈처
    Date2017.03.12 By운영자 Views49
    Read More
  4. 3월11일은 해병대6여단, 연평부대 창설기념일

    [서북도서 절대사수! 서해 NLL 이상무!] 3월11일은 해병대 6여단과 연평부대의 창설기념일입니다. 바다 건너편 적과 대치하고 있는 6여단ㆍ연평부대 장병들. 서북도서 장병들에게는 매순간이, 매번 진행되는 훈련이 실전입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육지와는 멀리 떨어진...서북도서에서 조국수호의 임무를 수행중인 장병...
    Date2017.03.12 By운영자 Views45
    Read More
  5. 45년째 마르지 않는 전우 향한 눈물

    동장군의 기세가 만만치 않던 31일 오전 11시쯤,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26묘역. 백발의 노병들이 한 묘비 앞에서 묵념하며 눈시울을 붉히고 있었다. ‘1626 고(故) 황종만 해병(상병) 1968.1.31 월남전 전사’. 참배 행사를 한 노병들은 주월 청룡부대 특공중대 1소대 출신의 해병대 참전용사들이다. 베트남전 ...
    Date2017.01.31 By운영자 Views380
    Read More
  6. 해병묵시록, 불타는 전우애로 하나된 해병 이들 앞 불가능은 없었다!

    대개 전쟁영화는 군 통수권자인 대통령이나 최전선에서 병력을 진두지휘하는 장군 등 한 인물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하지만 때로는 대상이 복수인 경우도 있다. 특수한 임무를 띤 소수의 정예군이나 분대 병력이 그들이다. 이들은 난공불락의 적지에 침투해 적의 주요 시설을 파괴하거나 정보를 빼내 오는 역할을 맡...
    Date2017.01.11 By운영자 Views131
    Read More
  7. '고난의 역사’ 담긴 용산 해병대 초대교회

    - 해병대사령부와 ‘동고동락’ 1951년 진해여고 강당에서 창립 제주~부산 거쳐 1956년 용산 신청사 시절 정착사 령부 해체되며 28년간 ‘인고의 세월’ - 작은 예배당 속에 ‘이스라엘 민족사’가? 중앙통로에 12개 사다리 문양과 보조대 28개 더하면 40…출애굽 뒤 40년 광야생활과 일치 도솔산 고지 탈환...
    Date2016.02.14 By운영자 Views391
    Read More
  8. 해병대 5분대기 소대를 출동시킨 아카펠라

    "어? 왜 이러세요?" 아카펠라 공연이 진행되던 중 객석 장병들이 우당탕 의자를 뛰어넘으며 뛰쳐나갔다. 공연장에는 긴장감마저 감돌았다. '도대체 무슨 일이지?' 잠시 후 장병들이 웃으며 돌아왔다. 서로의 머리를 쓰다듬고 안아주는 모습이 이상했다. 공연을 도와주던 간부는 우리가 저지른 잘못 아닌 잘못을 이야기했다. ...
    Date2016.01.14 By운영자 Views515
    Read More
  9. 해병대 이후 난 '금수저'로 거듭났다, 부시파일럿 오현호

    '부시파일럿, 나는 길이 없는 곳으로 간다'의 저자 오현호 씨가 비행 교육을 받은 미국 베로비치 공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빛비즈 제공 모두 청년의 도전과 희망을 이야기하지만 정작 도전은 쉽지 않다. 딱히 내세울 스펙도 없고 실패하면 '끝'이라는 생각이 머릿속에 맴돌고 있어서다. 이렇게 ...
    Date2016.01.05 By운영자 Views766
    Read More
  10. 가족 같은 단결력 발휘… 장교부터 병사까지 총력, 해병대1사단 병영문화 혁신 현장

    ‘한 명의 낙오자도 끝까지 책임진다’ ‘해병·간부 생활신조’ 매일 두 차례 제창 마음가짐·행동양식이 달라짐을 느껴 병 인성교육·간부 리더십 교육 강화 빅데이터 분석, 사건사고 선제적 예방 ▲ 해병대1사단 포병연대 본부중대 장병들이 19일 오전 과업정렬 중 해병 생활신조를 제창하고 있다. 사진=문찬호...
    Date2015.10.28 By운영자 Views991
    Read More
  11. 해병대 연평부대 해안소초의 하루

    북방한계선 NLL을 지척에 둔 섬 연평도! 그 곳 연평도는 해병대 연평부대가 사수하고 있다. 밤낮으로 서북도서 사수에 여념이 없는 해병대 연평부대의 해안소초와 분초의 하루를 들여다 보았다 http://demaclub.tistory.com/2846
    Date2015.10.28 By운영자 Views833
    Read More
  12. 해병대를 빛낸 해병 15-8호 주인공 2사단 병장 양혁준

    전역을 앞둔 해병대 병장이 훈련에 참가하려고 전역을 열흘 미뤄 화제입니다. 주인공은 해병대 2사단 83대대 소속 양혁준 병장입니다. 낙엽 떨어지는 것도 조심한다는 말년 병장이라면 전역 직전에 예정된 힘든 훈련을 휴가를 내서라도 피했을 법한데 역시 해병대~!! 양혁준 병장의 전역 예정일은 원래 6월 29일 ...
    Date2015.07.03 By운영자 Views1310
    Read More
  13. No Image

    11월의 6.25전쟁영웅 강길영 해병 중위

    11월의 6.25전쟁영웅 강길영 해병 중위 ◈ 중대장님, 걱정하지 마십시오. 저 고지는 반드시 우리가 점령하겠습니다. ◈ 국가보훈처는 6.25전쟁 당시 해병 제1연대 소속으로 강원도 양구 전방의 전술적 요지인 924고지 전투에 참가해 중대의 선두에서 돌격전을 감행하던 중 적탄에 의해 전사한 강길영 해병 중위를 ...
    Date2014.11.11 By운영자 Views895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 Next ›
/ 2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