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포털 사이트 해병닷컴



조회 수 159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秋思(추사) 가을날 님 그리워
梅窓(매창, 1573~1610)

昨夜淸霜雁叫秋(작야청산안규추)
어젯밤 찬 서리에 기러기 울어 예는 가을


擣衣征婦隱登樓(도의정부은등루)
님의 옷 다듬던 아낙네 슬며시 누각에 오르네


天涯尺素無緣見(천애척소무연견)
먼 곳에 가신님은 편지 한 장 없으니


獨倚危欄暗結愁(독의위란암결수)
위태로운 난간에 기대어 남모를 시름에 잠기네

부안의 기생시인 매창이 그녀의 첫사랑이자 평생 마음에 간직한 연인인 유희경을 그리며 읊었던 시다. 어젯밤에는 첫서리가 내렸다. 곧 본격적인 추위가 닥칠 것이다. 매창은 사랑하는 님을 위해 두툼히 솜을 넣어 누빈 겨울옷을 준비했다. 유희경은 임진년 이래 의병으로 나서 왜군을 무찌르느라 편지도 자주 띄우지 못했다. 매창은 소식 없는 님이 야속하지만 제발 몸만이라도 성하길 바라며 먼 하늘을 바라볼 뿐이다. 유희경과 이별 후 매창은 이별의 한과 절절한 그리움을 시로 표현했다. 유희경을 만난 이후 그녀의 나머지 인생은 기다림과 외로움이 한으로 맺혀 거문고 가락으로 흩어지는 바람이었다. *叫(규) ; 부르짖다, 울다 *擣(도) ; (절구에) 찧다, 무찌르다, 두드리다, 다듬이질하다 *尺素(척소) ; =尺牘(척독), 글을 적은 판자, 편지 *倚(의) ; 기대다, 의지하다. <한시연구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은영의 한시산책을 연재합니다. file 운영자 2011.02.20 8550
73 辭人贈錦衾(사인증금금)비단옷을 사양하며 운영자 2013.03.17 1479
72 陶山月夜詠梅(도산월야영매) 달밤에 매화를 읊다 = 이황 운영자 2013.03.17 3361
71 詠梅(영매) 매화를 읊다 - 정도전 운영자 2013.03.17 2547
70 三五七言(삼오칠언)357언 배나온슈퍼맨 2013.02.14 1591
69 從軍行(종군행) 종군의 노래 배나온슈퍼맨 2013.02.14 1754
68 畵鶴(화학) 그림속의 학 -이달 운영자 2013.02.07 1860
67 李倉曹宅夜飮(이창조댁야음) 술 마시며 - 왕창령 운영자 2013.02.07 1743
66 新雪(신설), 새해 첫눈 운영자 2013.02.07 1968
65 山晝(산주) 산 속의 한낮 - 한용운 운영자 2013.02.07 1818
64 正旦(정단) 설날 - 진각국사 운영자 2013.01.31 1911
63 松都(송도) - 황진이 운영자 2013.01.31 2288
62 從軍行(종군행) 종군의 노래 - 왕창령 운영자 2013.01.03 3152
61 過古戰場(과고전장) 옛 전장을 지나며 - 서산대사 운영자 2013.01.03 1467
60 李倉曹宅夜飮(이창조댁야음) 술 마시며 - 왕창령 운영자 2013.01.03 1593
59 除夜有懷(제야유회) 제야의 회포 운영자 2013.01.03 1699
58 笑又笑(소우소)웃고 또 웃고 - 유의손 배나온슈퍼맨 2012.11.13 2035
57 山響齋(산향재) - 강세황 배나온슈퍼맨 2012.11.13 1940
56 途中避雨有感도중피우유감길 - 가다 비를 피하며 배나온슈퍼맨 2012.11.13 2482
55 간화(꽃을 보며) - 이색 배나온슈퍼맨 2012.11.12 2375
54 종족(대나무를 심었더니) - 박지화 배나온슈퍼맨 2012.11.12 211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