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포털 사이트 해병닷컴



조회 수 249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東臺(동대)

 

石北 申光洙(석북 신광수 1712~1775)

 

東臺月出對丁生(동대월출대정생)

달 떠오른 동대에서 자네와 마주 앉았으니

 

雪後空江更覺明(설후공강갱각명)

눈 그친 빈 강이 더욱 환해지네

 

正憶去年今夜客(정억거년금야객)

작년 일이 생각나오 바로 오늘같은 밤

 

黃昏獨上海州城(황혼독상해주성)

해 저물녘 해주성에 나 홀로 올랐었지

 

지난 주 소개한 시에 나온 소를 타고 늦게 온 친구가 정생이다. 눈을 헤치고 동대에 올라가 즉석에서 지은 시다. 이렇게 시를 주고받는 게 옛 사람 들의 풍류였다.

휘영청 밝은 달 아래 그대와 마주 앉았다고 서두를 꺼낸 뒤, 아무도 없는 강가에 쌓인 눈 위로 달빛이 비치어 더욱 환하다고 주변 경치를 묘사했다. 그리고 후반 두 구절에서 1 년 전을 회상한다. 벼슬 없던 白手 시절, 친구에게 문전박대를 당하고 해주성에 홀로 올랐던 씁쓸한 기억을 떠올리며 오늘 이 자리가 작년에 비해 그지없이 행복하다는 표현이다.

*丁生:丁範祖라는 작자의 친구, 관직이 없고 가까운 사이라 姓氏 뒤에 生을 부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은영의 한시산책을 연재합니다. file 운영자 2011.02.20 8551
53 憫農 (민농) 이은영 2011.02.20 3848
52 擣衣詞(도의사), 다듬이질 - 김삼의당 운영자 2012.11.11 1356
51 新沙(신사) - 陸龜夢(육구몽) 운영자 2011.06.30 2269
50 新雪(신설), 새해 첫눈 운영자 2013.02.07 1971
49 望月(망월 - 송익필 이은영 2011.03.26 3883
48 杯山(배산) 술잔 같은 산 - 전겸익 운영자 2012.11.11 1263
» 東臺(동대) - 석북 신광수 운영자 2011.05.13 2497
46 松都(송도) - 황진이 운영자 2013.01.31 2291
45 正旦(정단) 설날 - 진각국사 운영자 2013.01.31 1912
44 無語別(무어별) - 임제 배나온슈퍼맨 2011.08.01 3881
43 甘露寺(감로사) - 김부식 운영자 2012.11.11 1642
42 田家詞(전가사) - 강위 배나온슈퍼맨 2011.10.12 1172
41 畵鶴(화학) 그림속의 학 - 이달 운영자 2012.11.11 1217
40 畵鶴(화학) 그림속의 학 -이달 운영자 2013.02.07 1861
39 白鷺(백로) - 李亮淵(이양연) 운영자 2011.06.30 3076
38 相思夢(상사몽) - 黃眞伊(황진이) 운영자 2011.04.19 3970
37 示子芳(시자방) - 임억령 배나온슈퍼맨 2012.08.25 2556
36 秋夜雨中(추야우중) - 고운 최치원 운영자 2011.04.19 3504
35 秋思(추사) 가을날 님 그리워 - 매창 운영자 2012.11.11 1598
34 笑又笑(소우소)웃고 또 웃고 - 유의손 배나온슈퍼맨 2012.11.13 203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