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박승범 상사.jpg

박승범 상사 해병대 제2포병여단



최근 코로나19 방역 현장에서 활약하는 국군 장병들을 지켜보며 이들의 헌신이 국가와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일종의 전투라는 생각을 했다. 안전의 사전적 정의는 ‘위험이 생기거나 사고가 날 염려가 없음. 또는 그런 상태’다. 이는 모든 상황에서 가장 기본이 되어야 할 가치며, 우리 군이 대내외적으로 지켜나가야 할 가치다.

여단 재난안전담당관으로 보직되고 나서 안전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다시금 느끼게 됐다. 아울러 현장에서 과업을 감독할 때는 만에 하나라도 발생할 수 있는 우발상황에 대한 불안과 걱정이 부지불식간에 불쑥불쑥 떠오르기도 했다. 더 안전한 해병대를 만들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고민도 깊어졌다.

이러한 상황에서 최근 해병대사령부가 ‘안전 해병대 만들기’라는 통합 안전관리 지침을 발간했다. ‘안전 해병대 만들기’는 천지인시(天地人時)의 사원팔괘(四元八卦)를 바탕으로 현상을 분석하고 미래를 예측해 지혜롭게 행동하는 방법을 담고 있다. 부대의 안전을 담당하는 재난안전담당관으로서 큰 감명을 받을 수밖에 없었고, 이를 우리 부대에 적용해 다음과 같은 신념을 바탕으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첫째, 여덟 가지 안전수칙 점검을 행동으로 실천하고 있다. 부대의 모든 장병은 전입 시부터 ‘안전은 행동하는 것’이라고 인식하도록 교육받는다. 수많은 안전수칙이 있겠지만, 우리 부대원들은 ‘안전 해병대 만들기’를 위한 안전진단 표준 점검표를 활용하고 있다. 교육과 강조에 만족하지 않고 실제 행동으로 실천할 때 비로소 온전하게 비전투 손실을 예방할 수 있다.

둘째, ‘일일 안전성 평가’를 실시해 부대의 위험성을 일일 단위로 점검한다. 이를 위해서는 상황에 따라 변화하는 위험요인에 대한 식별능력을 배양해야 한다. 모든 부대에서 항상 강조하는 내용이지만 ‘하인리히(H.W.Heinrich) 사고 발생 이론’에서 나온 ‘1:29:300 법칙’은 중요한 시사점을 제시한다. 특히 이러한 능력의 필요성은 지휘관(자)과 재난안전담당관 같은 소수의 인원에게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다. 군 생활에 도사리고 있는 위험을 예방하려면 모든 대원이 각자의 임무와 직책에 따라 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 하기 때문이다. 그물망처럼 촘촘히 엮인 시스템에 따라 각자 서로의 안전을 위해 안전성을 평가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만 완벽한 평가체계가 완성된다.

셋째, 안전사고 예방은 적당한 시기에 반드시 조치한다. 매년 반복되는 조치라는 이유로, 부대 업무에 바쁘다는 이유로 그 시기를 놓쳐서는 안 된다. 부대는 ‘예방주사’를 처방하기 위해 다양한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훈련해야 하며, 전 장병은 이러한 노력에 민감하게 반응해야 한다.

앞으로도 안전한 해병대를 만들기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될 것이다. 끝으로 이 순간에도 대한민국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외부로부터의 위협은 물론 내부의 안전 위해요소와도 전투를 벌이고 있는 전후방 국군 장병에게 응원과 박수를 보낸다. <국방일보 병영의창 2020.06.04>



?

  1. 우리는 해병(害兵)인가 해병(海兵)인가?

    김 산 병장 해병대 연평부대 “해병대에 입대한 이유가 무엇입니까? 혹시 여러분의 철없는 행동으로 누군가의 인생을 송두리째 흔들고 있지 않습니까?” 우리 연평부대는 최근 병영 악습 사고 예방을 위해 특별 부대진...
    Date2020.09.10 Views390
    Read More
  2. ‘함께’ 한다는 것의 가치

    윤초거 일병 해병대 연평부대 “과연 내가 완주할 수 있을까?” 화생방, 각개전투, 주요 편제장비 견학 등이 포함된 50㎞ 전술 무장행군. 행군의 대장정이 시작되는 아침, 불현듯 걱정과 근심이 마음속에서 샘솟았다. ...
    Date2020.08.31 Views569
    Read More
  3. [이슬기 종교와삶] 운동을 편식하지는 않나요?

    이슬기 해병대9여단 군종장교·신부·대위 오래전 가수 ‘장기하와 얼굴들’의 노래를 좋아한 시절이 있었습니다. 특히 ‘달이 차오른다 가자’라는 노래를 참으로 인상 깊게 들었습니다. 최근 그 노래가 제 머리에 머물게...
    Date2020.08.20 Views403
    Read More
  4. [오창화 견장일기] 사람이 자리를 만든다

    오창화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통신소대장·대위 환경은 변화를 위한 필요조건이다. 어떻게 하면 군 생활을 잘할 수 있는지 선배들께 물어보면 대부분 ‘지휘관을 잘 만나야 한다’라고 조언해 준다. 같은 직책, 같은 역...
    Date2020.08.20 Views194
    Read More
  5. ‘지성과 감성’의 리더십

    장원주 해병 소령 합동군사대학교 해병대 작전전술교관 수많은 전쟁의 역사를 가진 독일에서 리더의 어원은 “전쟁터에서 가장 앞장서서 전투를 이끌거나 모범을 보이는 사람, 즉 전투에서 먼지를 제일 먼저 뒤집어쓸...
    Date2020.07.30 Views492
    Read More
  6. 견위수명(見危授命)

    전해창 일병 해병대 연평부대 "미국에서 시민권 받고 정착하면 되는데 왜 한국에서 군 생활하며 돈, 시간을 낭비하려는 거야? 지금 안정된 회사와 학교를 포기하면 분명 후회할 텐데…."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미국 ...
    Date2020.07.30 Views492
    Read More
  7. 청춘이여, 도전하고 경험하라!

    노재선 상병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청춘이란 인생의 어떤 한 시기가 아니라 마음가짐을 뜻한다. 나이를 먹는다고 해서 늙는 것이 아니고 이상을 잃어버렸을 때 비로소 늙는 것이다. 머리를 드높여 희망이라는 파도...
    Date2020.07.10 Views746
    Read More
  8. 대한민국 국방력을 이끌 작은 걸음들

    박찬영 소령 해병대사령부 복지/전직지원처 - ‘제1회 해병대 창업경진대회’를 마치며 이스라엘은 인구는 적지만 강력한 국방력을 가진 나라다. 특히 세계에서도 손꼽힐 정도로 강력한 무기 체계 개발 기술을 갖고 있...
    Date2020.07.03 Views897
    Read More
  9. [김정학 기고] 아버지의 바람과 자랑

    김정학 해병대전투발전위원회 연구위원·(예)해병준장 사람들은 이런저런 이유로 저마다 각자의 바람을 가지고 살아간다. 대부분 학교 성적, 건강, 출세, 명예, 부, 행복, 건강한 사회, 부강한 나라 등의 바람일 것이...
    Date2020.06.27 Views369
    Read More
  10. 내 꿈의 밑거름 ‘해병 정신’

    최시혁 대위 해병대6여단 서해 최북단 백령도의 새벽녘, 자욱하게 내려앉은 해무(海霧)를 헤치고 연병장에 들어서서 깃털처럼 가볍게 느껴지는 두 주먹을 빠르게 뻗어본다. 아침 운동의 마지막인 400m 전력질주가 끝...
    Date2020.06.27 Views191
    Read More
  11. 무적해병의 초석, 도솔산지구 전투

    김태준 중사 해병대2사단 선봉여단 오늘날 해병대는 ‘무적해병’ ‘귀신 잡는 해병’ ‘신화를 남긴 해병’ 등으로 불린다. 또 많은 사람이 해병대를 ‘교육훈련이 강한 부대’ ‘싸우면 이기는 부대’로 인식하고 있다. 과연...
    Date2020.06.27 Views92
    Read More
  12. 시대를 초월한 마음

    박경렬 중위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국가가 여러분에게 무엇을 해줄 수 있을지를 묻지 말고, 여러분이 국가를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지를 생각하십시오.” 전 미국 대통령 존 F 케네디가 취임식에서 낭독한 구절이며...
    Date2020.06.27 Views8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