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362 댓글 0

김다운해병.jpg

김다운 일병 해병대2사단 



최근 감명 깊게 읽은 책 『자존감 심리학』(토니 험프리스 저·다산초당)의 원제목은 ‘Whose life are you living?’이다. 직역하면 ‘당신은 누구의 인생을 살고 있는가?’다. 옮긴 이는 이를 왜 ‘자존감 심리학’이라고 번역했을까? 저자는 ‘나’의 인생인데도 ‘남’의 기대에 맞춰 살아가는 이유와, 자존감을 높여 주체적으로 인생을 살아가는 방법을 이야기한다.

세상의 빛을 처음 본 아이는 눈치를 보지 않는다. 아이는 울기도 하고 소리도 지르며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자신이 원하는 것을 쟁취한다. 아이들의 세상 속 주체는 ‘자기 자신’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인간은 사회생활을 시작하면서 자연스럽게 주변 사람들의 반응을 확인하고 눈치를 보게 된다. 원하는 것을 획득하는 데 실패하는 경험이 쌓이고, 사회의 시선과 기준을 깨달으며 아이는 점차 이에 맞춰 생활하기 시작한다.

처음 해병대에 들어와 훈련병이 됐을 때 우리 해병들은 무엇이든 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한계를 극복하고 열심히 배웠다. 동기 해병들과 함께 열정을 불태우며 끝없이 노력했고, 각자 꿈꾸던 해병이 되기 위해 주체적인 인생을 살아갔다. 자존감이 높고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빛을 처음 본 아이와 같았다. 하지만 빨간 명찰을 달고 실무에 오면서 그 높았던 자존감, 자신감, 열정이 흔들리는 것을 경험했다. 미숙한 행동으로 자주 혼이 났고, 새로운 사회에 적응하기 위해 그 누구보다 빠르게 역할과 문화를 익혀야만 했다. 이 과정에서 점차 나를 잃어 갔고, 후임들에게 똑같은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나는 이 책을 읽으며 삶의 진정한 의미를 깨닫게 됐다. 그동안 비겁하게 숨어있었을 뿐이었다. 저자는 자신의 인생을 살아가는 가장 중요한 방법으로 ‘나’를 중심에 두고 ‘타인’을 존중하는 것을 꼽았다. ‘나’다운 삶을 살기 위해 우리 부대 구성원들을 어떻게 존중하면 좋을지 끊임없이 생각했고 존중하는 마음을 어떻게 보여줘야 할지 고민했다.

그러던 중 중대장님께서 ‘행복나눔 1·2·5 운동’에 관해 교육을 해주셨다. 매일 다섯 가지 감사한 것을 작성하며 하루를 되돌아보고 이를 선·후임들과 나누기 시작했다. 나를 객관적으로 판단하고 주체적으로 생각했다. 선임들과 옳지 않다고 느껴지는 것들을 이야기하며 같이 고민해 나갔고, 후임들에게는 먼저 다가가 그동안 겁쟁이처럼 숨어서 옳지 않은 것들을 강요하고 잘못된 행동을 했던 것을 진심으로 사과했다.

그로 인해 우리 부대에는 많은 변화가 생겨났다. 해병들은 자기 생각을 표현하기 시작하며 자신감을 되찾아 갔다. 매일 감사한 일을 적고 나누는 작은 노력으로 ‘하나의 사회’를 바꿔나가기 시작했다. 우리는 더 이상 ‘내’ 삶의 주인공 자리를 빼앗기지 않을 것이다. 스스로 생각하는 해병, 감사와 열정이 넘치는 해병으로 거듭날 것이다. <국방일보 병영의창>



?

  1. 임관 후 처음 맞는 호국보훈의 달

    한 규 범 중위 해병대2사단 백호여단 당신에게 6월은 어떤 의미인가? 누군가에게 6월은 생일이나 기념일이 있는 의미 있는 달일 것이다. 다른 누군가에게는 더운 날씨를 맞아 휴가를 가거나 각종 취미생활로 스트레...
    Date2020.06.27 Views67
    Read More
  2. 승리는 합동성 강화로부터

    남현철 소령 해병대 제1항공대대 합동성(jointness). 사전적 의미로 ‘둘 이상의 조직이나 개인이 모여 행동이나 일을 함께하는 성질’을 말한다. 군에서 합동성이란 전장에서 승리하기 위해 지상·해상·공중전력 등 모...
    Date2020.06.27 Views80
    Read More
  3. ‘안전 해병대 만들기’를 위한 우리의 다짐

    박승범 상사 해병대 제2포병여단 최근 코로나19 방역 현장에서 활약하는 국군 장병들을 지켜보며 이들의 헌신이 국가와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일종의 전투라는 생각을 했다. 안전의 사전적 정의는 ‘위험이 생...
    Date2020.06.27 Views71
    Read More
  4. 소통으로 하나 된 중대

    김병준 하사 해병대 연평부대 포반장 최근 부대에서 조직력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다소 처져 있는 분위기와 지속된 거리 두기로 점점 개인화되어 가는 부대의 일상을 개선하고, 최근 논란이 ...
    Date2020.06.03 Views463
    Read More
  5. 해병으로 거듭나기

    해병대 생활 통해 얻은 경험·사랑 보답코자 청해부대 파병 기간 받은 생명수당 기부 어릴 적 동경했던 해병대원의 멋진 모습 지금 내 모습과 닮았을까요? 박강민 병장 해병대1사단 멧돼지여단 <국방일보 병영의창> 지...
    Date2020.05.01 Views738
    Read More
  6. [김형래 기고] 국군의 혁신을 위한 제언

    김형래 중령 해병대6여단 『무한혁신』(노나카 이쿠지로 저)은 세계 최강의 조직으로 성장한 미국 해병대의 생존전략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책이다. 저자는 미 해병대가 “통렬한 반성과 현실 직시 그리고 미래 예측...
    Date2020.05.01 Views536
    Read More
  7. 그들이 걸어온 조국수호의 길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1주년을 기리며 권선혜 대위 해병대2사단 백호여단 백범 김구 선생, 도산 안창호 선생, 매헌 윤봉길 의사, 철기 이범석 장군…. 대표적인 몇 분만 언급했지만, 머릿속에 떠오르는 임시정부 ...
    Date2020.04.16 Views265
    Read More
  8. 나의 꿈, 해병대에서 이루다

    임보배 하사 해병대2사단 선봉여단 [국방일보 병영의 창] ‘귀신 잡는 해병.’ 해병대 하면 누구나 떠올리는 문구다. 이 문구는 꿈이 없던 어느 중학생의 가슴을 울렸고, 이 울림이 해병대만이 누릴 수 있는 빨간 명찰...
    Date2020.04.08 Views332
    Read More
  9. 차이의 인정에서 시작되는 선진 병영문화

    정 인 교 중사 해병대6여단 포병대대 서해 최북단 백령도, 그중에서도 가장 높은 고지 관측소(OP)에서 임무를 수행하며 전역을 50여 일 남겨두고 있는 지금, 지난 군 생활을 되돌아보며 느낀 것이 있다. 나는 2014년...
    Date2020.02.24 Views576
    Read More
  10. 당신의 그릇은 군인정신으로 가득 차 있습니까?

    서 형 교 중위(진) 해병대2사단 백호여단 해병의 긍지, 해병 생활신조, 장교의 책무, 국군의 이념과 사명. 후보생 시절부터 임관 후 초군반을 수료하기까지 수없이 외워왔던 여러 문구다. 각기 내용은 조금씩 다르지...
    Date2020.02.24 Views324
    Read More
  11. [김동우 기고] 4년 후, 새로운 철인의 탄생을 기대하며

    김동우 해군군수사령부 수송관리처장·중령 나이 46세, 트라이애슬론 입문 4년 차. 최근 중국 우한에서 열린 ‘제7회 세계군인체육대회’ 출전은 도전의 연속이었다. 수영 1.5㎞, 사이클 40㎞, 마라톤 10㎞를 완주해야 ...
    Date2019.11.28 Views1199
    Read More
  12. 나의 꿈에 날개를 달다!

    김동영 병장 해병대2사단 화룡대대 ‘정의와 자유를 수호하는 호국충성 해병대.’ 나는 어렸을 때부터 해병대를 동경했다. 해병은 강인한 체력과 정신력을 바탕으로 전문적인 전투기술을 숙달해 어떠한 상황에서도 임...
    Date2019.11.06 Views112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