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333 댓글 0

노태관.jpg

노태관 상병 해병대1사단 32대대 


울릉도는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노래 가사에서도 볼 수 있듯이 독도 옆에 있는 작은 섬이다. 옛날엔 그 절경이 너무 아름답고 신기해서 마치 신선이 살 것 같다 해 무릉도원으로도 불렸다고 한다. 인구가 몇 되지 않는 작은 섬. 하지만 ‘국민이 있는 곳이라면 우리 해병대는 어디든지 간다!’ 그렇게 우리의 울릉도 전지훈련은 시작됐다.

정든 포항을 떠나 친절한 해군들의 환영 속에 비로봉함을 타고 순조롭게 출발한 우리를 날씨는 반기지 않았다. 파도와 바람이 생각보다 거칠어 마치 화난 것만 같았다. 하지만 수행해야 할 임무와 함께 우리의 도움이 필요한 국민이 있는 우리에게 파도와 바람은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았다. 우리는 비로봉함에서 하루를 보내고 울릉도에 도착했다. 하선 중 마주한 울릉도의 바다와 경치는 너무 아름다워 내가 마치 신선이 된 것 같았다. 그리고 그 감탄은 곧 이 아름다운 섬을 오래오래 보고 싶다는 생각과 반드시 수호해야겠다는 책임감으로 다가왔다.

우리는 울릉도 해안선 경계 및 수색훈련, 전투사격술과 지휘소 훈련 등을 통해 울릉도 수호 의지를 불태웠으며, “수호하는 것은 우리 국군의 의무이지만 보존하는 것은 국민의 의무다”라는 안용복 장군님의 말씀처럼 우리는 군인이기 전에 대한민국의 국민으로서 울릉도를 보존하기 위해 정화활동과 봉사활동을 펼쳤다.

임무가 고되고 힘든 부분도 있었지만, 모두가 책임감을 가지고 충실히 임해준 덕분에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즐겁게 마무리될 수 있었다. 또한, 작업 도중 할머니 한 분이 오셔서 연신 고맙다는 말씀을 해주셔서 오히려 내가 울컥했고 가슴이 뜨거워졌다. 여기서 나는 우리가 맡은 임무가 절대로 가볍지 않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됐다.

그렇게 2주간의 훈련이 끝나고 복귀하기 전날에 나는 불침번 근무를 서면서 지난 시간을 되돌아보고 오늘이 마지막 날이라고 생각하니 울릉도를 떠나는 것이 마냥 좋지만은 않았다. 이곳에서 우리를 도와주셨던 해병대 전우회의 선배 해병분들, 태하 침례교회의 목사님을 포함한 주민분들 모두에게 감사한 마음을 느꼈고 정말 좋은 인연을 만난 것 같았다.

이번 울릉도 전지훈련은 나에게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라는 해병대의 정신과도 같은 그 말의 의미를 깨닫게 해주었고, 국방에 대한 책임감과 그 중심에 우리 해병대가 있음을 느낄 수 있었던 아주 귀중한 경험이었다. 우리는 모두 국민으로서 책임과 의무를 다할 때 비로소 애국자라고 생각하며 나 역시 의미 있는 군 복무를 통해 조국에 충성할 것을 다짐한다. <2018.3.20 국방일보 병영의창>



?

  1. 아버지의 위문편지

    박태희 상사 해병대사령부 공병참모처 1994년 6월 아침, 시원한 바람이 나뭇가지를 간지럽히고 태양은 이글거릴 준비를 하며 살짝 고개를 내밀고 있었다. 아침 기상을 알리는 군가가 스피커에서 쏟아져 나오고 나와 ...
    Date2019.07.05 Views441
    Read More
  2. 당신은 누구의 인생을 살고 있는가?

    김다운 일병 해병대2사단 최근 감명 깊게 읽은 책 『자존감 심리학』(토니 험프리스 저·다산초당)의 원제목은 ‘Whose life are you living?’이다. 직역하면 ‘당신은 누구의 인생을 살고 있는가?’다. 옮긴 이는 이를 ...
    Date2019.05.20 Views361
    Read More
  3. 나를 ‘정상화’하다

    정상화 상병 해병대6여단 번개대대 입대 전 나는 ‘진짜 의미 있는 군 생활’을 다짐하며 해병대에 지원했다. 하지만 막상 백령도에 실무 배치받고 근무하다 보니 그때의 다짐은 어디론가 사라지고, 휴가와 전역을 기...
    Date2019.05.04 Views277
    Read More
  4. 백범김구기념관을 다녀와서

    김재환 준위 해병대사령부 인사참모처 2019년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다. 일제 강점기에 빼앗긴 나라의 주권과 자유를 되찾기 위해 독립 만세운동으로 나의 조국 대한민국을 지켜낸 해이...
    Date2019.04.22 Views300
    Read More
  5. 모든 것은 변화한다 - 이웅기 상병

    이웅기 상병 해병대 제2상륙장갑차대대 최근 꿈과 목표를 하나씩 정리하면서 심리학에 관심이 커졌다. 관련 도서를 찾던 중 중대 북카페에서 새하얀 배경에 긴 하늘색 소파가 그려진 표지의 책을 찾았다. 『프로이트...
    Date2019.04.22 Views172
    Read More
  6. 울릉도, 그곳을 수호하며

    노태관 상병 해병대1사단 32대대 울릉도는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노래 가사에서도 볼 수 있듯이 독도 옆에 있는 작은 섬이다. 옛날엔 그 절경이 너무 아름답고 신기해서 마치 신선이 살 것 같다 해 무릉도원으로도...
    Date2019.03.25 Views333
    Read More
  7. 동계 종합 전술훈련을 통한 성장

    남종현 해병대 2사단 수색대대·소위 지난 1월부터 2월까지 약 6주 동안 대대급 동계 종합 전술훈련을 했다. 항상 ‘소대장은 지휘자로서 부하의 목숨을 책임져야 한다’라는 신념을 갖고 있었지만, 첫 훈련이기 때문에...
    Date2019.03.25 Views273
    Read More
  8. 내 인생의 전환점이 된 백령도를 떠나며

    김재준 대위 해병대6여단 2014년, 해병대 교육훈련단에서의 고된 훈련을 마치고 소위 계급장을 단 나는 서북도서에 있는 6여단에 배치받았다. 처음엔 6여단이 위치한 백령도가 어디인지 알지도 못했고 나중에 지도를...
    Date2019.02.25 Views456
    Read More
  9. 지금 여기, 우리만 할 수 있는 경험들

    노동균 병장 해병대1사단 3연대 나는 어릴 적부터 ‘내가 만든 영상 혹은 사진을 통해 전 세계인의 마음에 감정을 새기는 것’이 내 소망이자 목표였다. 그래서 입대해서도 사진과 영상을 계속 배울 수 있으면 좋겠다...
    Date2019.02.13 Views358
    Read More
  10. 모든 환경에서 싸워 이길 수 있는 전천후 포병!

    유지민 병장 해병대6여단 - 포병대대 순환훈련을 다녀와서 서해 최북단 백령도서군을 수호하는 우리 부대는 지난해부터 포병 순환 훈련을 하고 있다. 포병부대를 연천·포항 등으로 이동해 진행하는 해병대 전개훈련(...
    Date2019.02.11 Views400
    Read More
  11. 비행기는 역풍을 타고 이륙한다

    김규태 중위(진) 해병대2사단 선봉대대 지난해 12월, 제2회 사단 주관 청룡전사 선발대회에 참가했다. 10월에 있었던 제1회 청룡전사 선발대회부터 참가하고 싶었지만, 당시 훈련으로 인해 참가할 수 없었다. 하지만...
    Date2019.02.01 Views437
    Read More
  12. 소걸음으로 먼 길을 간다

    이 성 욱 병장 해병대1사단 ‘1만 시간의 법칙’이란 어떤 분야의 일을 1만 시간 동안 반복할 경우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될 수 있다는 법칙이다. 나는 오늘 이 긴 1만 시간을 위해 장기 프로젝트를 실행하려고 한다. 가...
    Date2019.01.23 Views40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