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우, 문광욱해병 명예졸업

by 운영자 posted Feb 16, 2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서정우문광욱.jpg  “그동안 국민에게 받은 관심과 애정을 광욱이 친구들에게 조금이나마 되돌려 주고 싶었습니다.”
지난해 11월 23일 북한의 연평도 포격도발로 순국한 고(故) 문광욱 일병의 유가족이 아들의 모교 군장대학교에 장학금 1000만 원을 기탁했다.

 고 문 일병은 군장대 신재생에너지 계열학과 1학년 1학기를 마친 뒤 해병대에 입대했다 북한의 무차별한 기습포격으로 전사했다.
고 문 일병의 아버지 문영조(49) 씨는 이날 군장대학을 방문해 이승우 총장과 아들을 지도했던 이희승 교수에게 “가정형편이 어려운 신재생에너지 계열 학생들을 돕는 데 써 달라”며 1000만 원을 내놨다.

 이 총장은 “장학금을 맡겨 주신 그 마음에 대학을 대표해 감사드린다”며 “다시는 문광욱 학생 같은 죽음이 일어나지 않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말했다.
문씨는 이에 대해 “앞으로도 형편이 닿는 대로 조금씩 어려운 학생들을 돕겠다”고 화답했다.
군장대는 18일 열리는 학위수여식에서 고 문 일병에게 명예졸업장을 수여한다.

 단국대 법학과 재학 중 해병대에 자원입대, 연평도에서 순국한 고 서정우 하사도 명예졸업장을 받는다.
단국대는 15일 “투철한 국가관과 숭고한 애국정신으로 국위선양에 크게 공헌한 공로를 인정해 명예졸업장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18일 천안캠퍼스 학생극장에서 열리는 졸업식에는 고 서 하사 부친 서래일 씨가 참석해 명예졸업장을 받을 예정이다.

<국방일보 윤병노 기자   trylover@dema.mil.kr>


 


 




Articles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