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해병대 사고 엄중 문책"… 해병대사령관 책임 물을 가능성

by 슈퍼맨 posted Jul 13, 2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이명박 대통령은 12일 해병대에서 자살 등 사고가 잇따르는 것과 관련해 "원인 조사를 철저히 해서 책임을 확실히 물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관련 기관들의 조사 결과를 지켜본 뒤 지휘관들의 관리 감독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드러날 경우,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엄중 문책하겠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병영 문화를 획기적으로 바꿔야 한다"며 이같이 지시했다고 박정하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총기 난사 사건과 관련해 현재까지 연대장·대대장·소대장은 보직 해임됐고 해당 소초장은 구속됐다. 경우에 따라서는 해병대사령관 및 사단장까지 확대될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이 대통령은 "자유롭게 자란 아이들이 (어려워하는 것은) 체벌이나 구타 등 육체적인 가혹 행위도 가혹 행위지만, 그보다 더 큰 원인은 정신적인 모멸감을 느끼기 때문인 것 같다"며 "국방 개혁과 더불어 이러한 병영 문화를 바꾸는 것에 대해 더 집중적으로 연구해야 하며 적당히 하고 넘어가면 되풀이될 수 있는 만큼 반드시 변화가 오도록 하는 게 좋겠다"고 했다.

이 대통령의 이 같은 발언은 한때 이 대통령이 젊은이들의 나약함을 탓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인터넷상에서 논란이 일기도 했다. 박 대변인은 "신세대 장병들이 차라리 물리적 구타나 고통은 참을 수 있지만 정신적인 모욕감을 주는 행위에 대해서 더욱 참지 못하는 것 같으니, 병영 문화라는 차원에서 종합적인 조사와 조치가 필요하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조선일보 권대열기자>

기사출처 : http://media.daum.net/politics/dipdefen/view.html?cateid=100012&newsid=20110713032006869&p=chosun




Articles

1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