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해병대장병 10명 중 2명 "구타·가혹행위 필요"

by 배나온슈퍼맨 posted Sep 20, 2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해병대 장병 5명 중 1명은 구타와 가혹행위가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7월 초 해병2사단 총격사건 이후 군이 병영문화개선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데도 장병들의 인식은 좀처럼 바뀌지 않고 있는 것이다.

국방부가 19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한나라당 김동성 의원에게 제출한 국방부 특별검열단의 설문조사자료에 따르면, 응답자 8,025명 중 22.6%인 1,813명이 '병영생활에서 구타ㆍ가혹행위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이번 조사는 8월 23일~9월 1일 전국의 해병 장교ㆍ부사관 1,450명과 병사 6,575명을 대상으로 면접조사한 것으로, 해병대 전체병력 2만8,000여명 중 훈련이나 작전 중인 장병을 제외하고 사실상 전수조사를 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특검단은 또 복무기간 중 구타나 가혹행위에 가담한 장병 63명을 새로 적발했다. 해병대는 총격사건 이후 구타ㆍ가혹행위에 연루된 장병에 대해 해병의 상징인 빨간 명찰을 떼는 등 극약처방을 시행하고 있다. 또한 병사를 군홧발로 밟고 주먹으로 머리를 때려 추간판장애 6주진단이 나오게 한 A중사에게 벌금 200만원과 견책, 후임이 자세가 불량하다며 뺨과 뒤통수, 정강이 등을 수 차례 가격한 1사단의 B병사에게 휴가 제한에 그치는 등 가혹행위에 대한 징계가 지나치게 가벼운 사례들도 보고됐다.

김 의원은 "해병대가 왜곡된 온정주의부터 뿌리 뽑아야 병영문화가 제대로 바뀔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일보 김광수기자>

http://news.hankooki.com/lpage/society/201109/h2011092002325221950.htm

 




Articles

1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