印尼 해병대 "사랑해요! 현빈!"

by 운영자 posted Oct 07, 2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AKR20111006220500104_01_i.jpg

현빈, 명예 일병으로 임명돼

(자카르타=연합뉴스) 이주영 특파원 = 한국 국방부 특사로 인도네시아를 방문 중인 해병 현빈(29. 김태평) 일병을 맞이한 인도네시아 해병대 사령부에서는 6일 온종일 "사랑해요! 현빈!"이라는 환호가 울려 퍼졌다.

현빈은 이날 김영선 인도네시아 주재 한국대사와 함께 자카르타 칠란닥의 해병대 사령부를 방문, 인도네시아 해병대의 각종 훈련을 참관한 뒤 해병대 사령관 알판 바하루딘 소장으로부터 인도네시아 해병대 명예일병 임명장을 받았다.

<사진설명 : 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칠란닥에 있는 해병대 사령부에 도착한 현빈(29. 김태평)이 인도네시아 해병대 지휘관에게 경례하고 있다.>

이날 인도네시아 해병대의 현빈 대접은 매우 각별했다.

현빈이 호텔에서 사령부까지 이동하는 동안 경찰 호위팀을 배치해 복잡한 교통 속에서도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배려했고, 그가 도착하자마자 알판 사령관 등 지휘부가 마중나와 맞이했다.

AKR20111006220500104_02_i.jpg

현빈은 인도네시아 해병대 지휘부와 함께 해병대를 소개하는 영상을 시청한 뒤 곧바로 훈련장으로 이동해 인도네시아 해병대원들의 수중침투와 원거리 저격 시범, 대 테러작전 시범 등을 참관했다.

<사진설명 : 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칠란닥의 해병대 사령부를 방문한 현빈(29. 김태평. 검은 모자 쓴 병사)과 김영선 한국대사, 알판 바하루딘 해병대 사령관(앞줄 맨 오른쪽)이 함께 장갑차에 타고 있다.>

그는 이어 김영선 대사와 알판 사령관 등과 함께 우리나라가 인도네시아에 기증한 수륙양용 장갑차(LVT)를 타고 훈련코스를 한 바퀴 돌았다.

이날 해병대 사령부 내 도로 곳곳에는 영내에 거주하는 군인 가족들이 현빈을 보기 위해 사진 등을 들고 줄지어 서 있는 등 한류축제 현장을 방불케 했다.

또 사령부가 현빈 방문에 맞춰 현지 언론에 부대를 공개하기로 한 탓에 인도네시아 TV와 신문 등 100여명의 취재진이 몰려 그의 일거수일투족은 종일 인도네시아 언론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현빈은 이날 방문의 마지막 순서로 해병대 연병장에서 진행된 현지 연예인 등이 출연한 위문행사 무대에 올라 인터뷰를 하고 "한국과 인도네시아, 그리고 양국 해병대의 관계가 앞으로 더욱 발전하고 가까워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TAG •

Articles

1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