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9월26일 서울수복 기념 마라톤대회 개최

by 운영자 posted Aug 09, 20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해병대는 다음달 26일 오전 제2회 9ㆍ28서울수복기념 마라톤 대회를 서울 한강 둔치 일대에서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대회에선 풀코스와 하프코스 이외에도 6ㆍ25전쟁과 9ㆍ28서울수복을 기억하자는 의미에서 6ㆍ25km 및 9ㆍ28km 건강 달리기 코스도 마련됐다.
해병대는 6ㆍ25전쟁 당시 한강을 건넜던 국군의 발자취를 기념하기 위해 육군 수도군단 공병부대의 지원을 받아 한강에 750m 길이의 도하 부교를 설치해 마라톤 참가자들이 이를 이용해 한강을 건너는 이색행사를 준비했다.

해병대는 의장대 시범 및 군악대 공연, 사진전시회, 군복입기 및 전투식량 체험등 부대행사도 마련했다.
참가 희망자는 오는 26일 7시까지 서울 수복기념마라톤 대회 홈페이지(www.928seoul.com)에 신청하면 된다.
해병대는 60년 전인 1950년 9월15일 인천상륙작전이 성공을 거둔 이후 서울탈환작전을 개시했고 그해 9월27일 오전 6시10분에 서울 중앙청 옥상에 태극기를 게양하는 역사적인 쾌거를 이뤘다. <헤럴드경제 김대우 기자/dewkim@heraldm.com>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6.25전쟁 당시 서울 수복을 기념하기 위한 마라톤대회가 열린다.
해병대는 9일 "오는 26일 서울 한강 고수부지일대에서 서울 수복기념 마라톤대회와 시민걷기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서울 수복기념 마라톤 대회는 풀코스, 하프코스 외에도 6.25 전쟁과 9.28 서울수복을 기념하는 6.25km/9.28km 건강 달리기 코스로 구성했다. 특히 서울을 도하했던 발자취를 기념하기 위해 육군 수도군단 공병부대의 지원을 받아 한강에 750m 한강 도하 부교를 설치해 마라톤 참가자들의 이색경험도 준비했다. 풀코스와 하프코스 참가자들은 부교를 건너는 동안 본인이 뛰는 모습이 담긴 부교사진이 들어간 ‘부교사진기록증’이 제공된다.
이날 오후 2시부터는 시민걷기 대회가 진행된다. 걷기대회는 행주산성의 해병대 행주도강 전적비로부터 상암 평화공원 분수광장까지 11Km의 거리로 시민, 학생 등 약 10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걷기대회가 종료된 오후 7시부터는 상암 평화공원 분수광장에서 해병대 군악대와 서울시 문화예술단의 협연으로 '서울 시민과 함께하는 민·군 음악제'를 개최한다.



Articles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