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굴의 전투정신 ‘안보 수호탑’으로 부활

by 운영자 posted Nov 25, 20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연평도 포격도발 전사자 위령탑 제막 위국헌신 정신 추모 전승기념관 개관… 해병대 ‘싸우면 이긴다’ 전투의지 다져 / 국방일보 2012.11.26

 

49691.jpg

24일 연평도 평화공원에서 열린 연평도 포격도발전사자 위령탑 제막식에서 참전 장병들이 헌화·분향한 후 거수경례로 전
사자들의 군인정신을 기리고 있다.

49689.jpg
포연탄우 속에서도 적의 도발을 막아낸 해병대 장병들의 투혼이 담긴 연평도 포격도발 전승기념관 전경.

북한의 기습 포격도발로 산화한 고(故) 서정우 하사와 문광욱 일병의 전투정신이 ‘안보 수호탑’으로 부활했다.

 해병대는 24일 연평부대에서 이호연(중장) 사령관 주관으로 연평도 포격도발 전사자 위령탑 제막식을 개최, 그들의 ‘호국충정 해병혼’을 기렸다.

 이날 행사는 전사자 유족, 참전 장병, 연평부대원, 옹진군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엄숙히 진행됐다.

 이 사령관은 추모사에서 “위령탑은 고 서정우 하사와 문광욱 일병의 위국헌신 정신을 일깨워주는 상징으로 우리 해병대의 심장이 멈추지 않는 한 영원히 함께할 것”이라며 “해병대는 앞으로도 국가안보 최선봉 부대로서 적에게는 전율과 공포를 주고, 국민에게는 사랑과 신뢰를 받는 군대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평도 평화공원에 건립한 위령탑은 높이 4.5m, 폭 7m로 세워졌다. 중앙에는 고 서 하사와 문 일병의 부조 동판, 추모글이 새겨져 있다.

 전사자 유족과 참전 장병들은 이어 해병대 장병들의 투혼을 고스란히 담은 전승기념관 개관식에 참석했다.

전승기념관은 북한군 포탄이 떨어진 연평부대 이발소에 지어졌으며, 방사포탄이 건물 지붕을 뚫고 들어와 벽에 박힌 피폭 현장을 그대로 보존했다.

 내부는 ▲평화로운 연평도 ▲서북도서를 둘러싼 전쟁 ▲북한의 연평도 포격도발 ▲서북도서방위사령부 ▲미래 해병대 ▲포토존 등 6개 주제를 가진 전시공간과 종합 영상실로 꾸며졌다.

 야외에는 전투에 참가한 연평부대원들의 명판과 포격도발 때 철모에 불이 붙은 채 임무를 수행한 임준영 상병(당시 계급)의 철모 조형물을 전시했다.

 해병대는 전승기념관을 항재전장 정신무장과 완벽한 대비태세 유지를 위한 장병 정신교육, 대국민 안보교육 도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참전장병 20여 명은 이날부터 25일까지 ‘홈커밍’(Home Coming) 행사 일환으로 모(母)부대를 방문했다. 이들은 연평부대 관측소(OP)와 포7중대 등을 둘러보며 긴박했던 당시 상황을 회고했으며, 생사를 함께한 전우와 못다한 이야기를 나눴다.

 당시 155㎜ K-9 자주포 정비반장 임무를 수행한 추윤도(해병대2사단 근무) 상사는 “감회가 새롭다. 연평부대원들은 그날 훈련한 대로 싸워 적의 추가 도발을 막았다”며 “두 영웅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적이 다시 도발하면 가루로 만들어 버리겠다”고 전투의지를 다졌다.

 

<국방일보 글=윤병노·사진=정의훈 기자 trylover@dema.mil.kr >

 




Articles

1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