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상륙기동헬기 개발 성공...내년부터 생산된다.

by 운영자 posted Dec 31, 20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2015122901010004597.jpg


수리온 기반 해병대용 상륙기동헬기의 착함 시험이 해상에서 진행되고 있다. KAI는 29일 상륙기동헬기를 개발 완료했으며 2016년 상반기 중 계약을 맺고 양산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AI 제공

수리온을 기반으로 한 해병대용 상륙기동헬기 개발을 완료했다.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2013년 7월1일부터 체계개발을 착수하여 지난 1월19일 초도비행에 성공했으며, 8개월간의 비행시험을 통해 함상 및 해상환경에서의 운용적합성을 정부로부터 입증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2016년 상반기 양산계약을 체결해 본격 생산할 예정인 상륙기동헬기는 경찰청에 이어 2번째 수리온 기반의 파생형헬기로 함정과 해상에서 병력과 장비, 물자 수송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번 개발성공으로 우리 군의 독자적인 입체고속 상륙작전능력이 배가될 것으로 전망되며, 해병대의 작전반경이 보다 넓어지고 기동력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상륙기동헬기는 다목적헬기로 개발된 수리온을 기반으로 해병대의 다양한 임무수행을 위한 첨단장비가 추가 및 개조됐다.

보조연료탱크를 추가해 항속거리를 늘린게 특징이다. 기존 수리온 대비 2개가 추가된 총 6개의 연료탱크가 장착됐으며, 지난 9월 포항에서 독도까지 왕복 3시간여 동안 총524km의 비행을 성공했다.

주로터 블레이드(날개)는 함정적재가 가능하도록 접이장치가 추가됐으며 해상에서 비상착륙시 조종사와 승무원 탈출시간 확보를 위한 비상부주장치도 추가됐다.

또 해풍, 파고 등 다양한 해상환경 하에 한달간 독도함과 향로봉함에서 함상 및 해상 운용시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2015123001050004451.jpg



이번 상륙기동헬기 뿐만아니라 의무후송전용헬기, 산림청헬기, 소방헬기 등 수리온 기반의 다양한 파생형헬기가 개발되고 있고, 향후 해상작전헬기 2차 사업에 수리온 기반의 개발이 관심을 갖고 있어 군/관용 국내 헬기시장 진입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경찰청헬기는 이미 3대가 운용중에 있으며, 항공영상 무선전송장치, 전자광학적외선카메라, 탐조등, 확성기 등 경찰 주요임무장비가 장착됐다.

KAI는 수리온 기반의 파생형헬기 개발을 통해 향후 20년간 1000여대(국내 400여대, 해외 600여대)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KAI는“국내 헬기산업 발전을 위해 군·관용헬기 소요는 국내개발을 우선적으로 검토해야 한다”며“국내 운용 중인 외국산 헬기대체시 막대한 외화유출 방지는 물론 기술과 가격 경쟁력이 제고되어 수출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Articles

1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