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보훈처, 2018년 12월의 6․25전쟁영웅에 에드워드 포니 대령

by 운영자 posted Dec 02,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포티대령.jpg

국가보훈처는 ‘에드워드 포니’ 미 해병대 대령을 12월의 6․25전쟁영웅으로 선정하였다.

에드워드 포니 대령은 인천상륙작전을 계획하였으며 현봉학 박사를 도와 ‘흥남철수작전’에서 약 10만명에 이르는 피난민을 구출하는데 공헌하였다.

에드워드 포니(Edward H. Forney) 대령은 6․25전쟁 당시 인천상륙작전의 주 설계자였으며 미 해병대에서 가장 지식이 풍부한 수륙양면작전의 전문가였다.

포니 대령은 포항상륙작전 당시 제1기병사단의 하역과 상륙에 관한 계획을 준비하였으며, 1만명이 넘는 병력과 2천대 이상의 차량류가 포항에 상륙하였는데 이는 부산지역 방어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 

당시 극동지역의 미 해군 사령관이었던 터너 조이 미 해군 제독은 “1기병사단에 의해 우리 병력의 증강이 적시에 이루어지지 않았다면 부산 방어는 불가능했을 것”이라고 술회했다.

포니 대령은 포항상륙작전 중 보여준 뛰어난 공로를 인정받아 미국 공로훈장(Legion of Merit)을 수훈했다.

또한 미국 역사상 전투 상황에서 이루어진 최대 규모의 민간인 해상 탈출 작전인 흥남철수작전에서 장비, 보급품 및 병력의 철수를 조직적으로 이끈 제10군단 지휘단의 책임관으로 활약하였으며, 흥남에 발이 묶여있던 약 10만 명의 피난민을 무사히 구출하는데 결정적인 공헌을 하였다. 

미 공군에서는 흥남철수작전에서 그가 보인 뛰어난 공로를 치하하여 청동무공훈장(Oak Leaf Cluster)을 수여하였다.

포니로.jpg


포니로_1.jpg

<해병대 제1사단내에 설치된 포니로와 기념석>


이후 포니 대령은 대한민국 해병대의 미 해병 수석 고문관으로서 대한민국 해병대가 고도로 훈련되고 기동력을 갖춘 군대로서 강화된 준비태세를 확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으며, 외국 군인으로서는 유일하게 우리나라 군 기지 내에 자신의 이름을 딴 도로를 가지게 되었다. 



Articles

1 2 3 4 5 6 7 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