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포털 사이트 해병닷컴



조회 수 6627 추천 수 0 댓글 0


0.5㎢ 외딴섬 … 주민은 해병·해군뿐 / [중앙일보] 입력 2013.05.03 01:15 / 수정 2013.05.03 01:20

 

htm_201305031202637003710.jpg
1일 서해5도 최북단 우도의 벌컨포 진지에서 해병들이 경계근무를 서고 있다. [정기환 기자]


서해5도의 막내 섬 우도는 봄이 늦다. 1일 해군 공기부양정을 타고 찾은 우도에는 이제 개나리·참꽃이 피고 있었다.

 주민은 한 사람도 없고 해병·해군만이 지키는 절해의 고도다. 서해 5도 중 어느 섬보다도 북녘 땅과 가깝다. 대사리 때면 바닷물이 빠지며 연백평야까지 모래톱으로 이어진다. 북한이 또 한번 도발해 올 경우 첫손가락에 꼽히도록 긴장이 가시지 않는 곳이다. 이곳이 점령되면 수십㎞ 남쪽의 인천공항·인천항으로 가는 하늘길과 뱃길이 위협받게 된다.

 우도는 연평도에서 동쪽으로 25㎞, 강화군 말도에서 서쪽으로 14㎞ 거리에 있다. 면적이 0.5㎢여서 해병들은 “축구 공을 너무 세게 차면 안 된다”고 엄살을 부렸다. 북방한계선(NLL)까지 6㎞이며 북한의 함박도와 용매도는 눈에 잡힐 듯 다가온다.

 이 섬에는 1952년 1월 해병이 들어와 주둔하기 시작했다. 박정인 주임원사는 “62년간 수천 명의 해병이 지켜낸 살아있는 해병 혼(魂)의 섬”이라고 말했다. 해병 기수도 10기부터 지난해 가을 상륙한 1166기까지 이어져 내려왔다. 우도경비대장 송호일 소령은 “우도 절대사수를 지상목표로 장병 모두 사기충천해 있다”고 보고했다.

 섬 곳곳에는 과거 주민들 삶의 흔적인 패총(조개무덤)이 드러나 보였다. 2개가 남아있는 산소는 병사들이 풀을 깎아 말끔했다. 오후 3시가 되자 섬의 사방으로 방대한 면적의 모래톱이 떠올랐다. 송 소령은 “썰물 때면 경비 구역도 10배 이상 불어나는 셈”이라고 말했다. 모래톱 때문에 일반 선박은 우도 접근이 쉽지 않다. 이곳 병사들은 휴가 때도 고속단정으로 연평도에 가 다시 여객선으로 집에 가야 한다. 고립된 환경이어서 전우애는 더 끈끈하다. 박 주임원사는 “제대병이 섬을 떠나는 날이면 작은 포구가 눈물바다가 된다”고 전했다.

 조윤길 인천시 옹진군수 등 장병위문단이 이날 부대식당에서 위문잔치를 베풀었다. 인천 영흥도의 북경전통손짜장 식당 직원들이 총출동해 수타면을 뽑아냈다. 유환준 일병(1165기)은 순식간에 한 그릇을 비우며 “이것도 전투태세”라고 말했다. 김정훈 병장(1150기)은 ‘연평 포격’ 세대의 해병이다. 그는 3년 전 포격사태에 자극받아 재수 끝에 해병모를 쓰게 됐다. 김 병장은 “훈련을 받으며 연평도로 갔으면 했는데 우도까지 오게 됐다”며 웃었다.

우도=정기환 기자

기사원문 : 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1410161&cloc=olink|article|defaul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8 국방홍보원 국방FM과 카카오톡 친구가 되자!! file 해순이 2014.01.06 8011
487 포항시,해병대 1사단 군 가족 대상 시티투어 실시 file 박희철 2013.12.11 7156
486 "태안 사설 해병대 캠프 사건 전면 재수사하라" file 박희철 2013.12.11 6713
485 소녀시대 ‘아이 갓 어 보이’ - 美 타임지 선정 ‘올해의 노래’ 5위 file 운영자 2013.12.10 6125
484 걸그룹 피에스타가 해병대에 전하는 응원메세지 file 운영자 2013.12.05 6021
483 걸그룹 피에스타가 해병대에 전하는 응원메세지 file 운영자 2013.12.05 7196
482 청주 국제공항에어쇼 주요일정 및 비행일정 file 운영자 2013.10.22 8579
481 홈페이지 개편작업중입니다. 1 file 운영자 2013.10.15 7951
480 해병대마라톤 참가한 가수 김흥국 file 운영자 2013.10.14 6823
479 가슴이 뜨거워진다 난 무적해병이다 file 운영자 2013.10.10 7060
478 걸그룹 걸스데이 건군 65주년 축하메시지 file 운영자 2013.09.30 7131
477 갤럭시기어출시 file 러블리 2013.09.05 2287
476 초등 영어지도사 괜찮은데요^^ 히어로즈워 2013.07.19 2558
475 <해병대캠프 사고> 해병대 상표등록 추진 "이제 마음대로 못쓴다" 박희철 2013.07.19 6775
474 "제 16회 도솔산 전적 문화제"로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file 안은정 2013.06.11 7413
473 로또복권 당첨 조작, 현실적·물리적으로 불가능 운영자 2013.05.21 2695
472 일 자민당, 해병대 신설·MD 강화 추진 운영자 2013.05.18 6878
471 일본 자민당, 해병대 보유 추진 운영자 2013.05.18 6756
470 파리바게뜨, 연평도 해병부대 장병들과 사랑의 나눔 행사 file 운영자 2013.05.16 6493
» 0.5㎢ 외딴섬 … 주민은 해병·해군뿐 file 운영자 2013.05.16 662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 Next ›
/ 2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