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 꿈을 향해 정진하는 군 생활

    꿈을 향해 정진하는 군 생활 신우혁 상병 해병대2사단 포병여단 군 입대 전 남들과 다른 군 생활을 통해 꿈을 향한 자기계발의 의지를 보여주고 싶었다. 나는 훗날 연구원이 되어서 수질환경 정화 기술 발전에 이바지...
    Date2021.04.01 Views141
    Read More
  2. 정예 강군의 중추가 되리라

    [국방일보 문대천 국방광장]정예 강군의 중추가 되리라 문대천 해병대2사단 주임원사 해병대와 함께해온 지 24년, 아무것도 모르던 20살의 청년이 어느덧 대대 주임원사라는 중책을 수행하고 있다. 주임원사는 지휘관...
    Date2021.04.01 Views117
    Read More
  3. 사랑에도 강한 해병

    『돈으로 살 수 없는 것들』을 읽고 돈으로 살 수 없는 것들/마이클 샌델 지음/와이즈베리 펴냄 우정민 상병 해병1사단 포병여단 관측중대 [국방일보 병영의창] 해병대 군가 ‘브라보 해병’에는 ‘사...
    Date2021.03.21 Views160
    Read More
  4. 포기할 수 없었던 나의 꿈

    포기할 수 없었던 나의 꿈 이건철 상사 해병대2사단 선봉여단 [국방일보 병영의창] 내가 태어나고 자란 경기도 가평에서는 빨간 명찰의 해병대 장병을 보기가 어려웠다. 그래서 해병대에 가고 싶다거나, 군인이 되겠...
    Date2021.03.21 Views462
    Read More
  5. 신형 마일즈와 전장 복지

    신형 마일즈와 전장 복지 김병국 대위 해병대9여단 ‘지금 흘리는 땀 한 방울은, 전시에 흘릴 피 한 방울을 대신한다’는 말이 있다. 전투에서 피를 흘리지 않기 위해서는 평상시 땀 흘리며 실전 같은 교육...
    Date2021.03.15 Views66
    Read More
  6. [한명수 기고] 한 줄 메모의 가르침

    [한명수 국방일보 기고] 한 줄 메모의 가르침 한명수 국군지휘통신사령부·해병대령 누구에게나 삶의 변화를 가져오는 변곡점이 있으며, 때로는 장황한 글이나 말보다 간결하고 짧은 글, 말 한마디가 더 큰 영...
    Date2021.03.15 Views63
    Read More
  7. 고통은 나를 더욱 강하게 만든다

    한석길 해군대위해병대2사단 선봉여단 해병대2사단에 처음 부임한 날, 벽에 붙어 있던 포스터가 기억난다. 그 포스터 하단에는 ‘나를 죽이지 못하는 고통은 나를 더욱 강하게 만든다’라는 문구가 새겨져...
    Date2021.03.12 Views111
    Read More
  8. 군 생활 전환점이 된 자기개발의 기회!

    정우혁 상병 해병대 연평부대 누구나 꿈꾸는 이상적인 삶이 있다. 좋은 배우자와 화목한 가정을 꾸리는 것, 욜로(YOLO) 라이프를 즐기는 것, 존경 받는 사회적 리더가 되는 것, 모두가 선망하는 좋은 직업을 갖는 것...
    Date2021.03.06 Views71
    Read More
  9. 잊지 말자, 영웅의 귀환

    정선희 중위해병2사단 상승여단 최근 강화도에서 군 복무 중인 나에게 귀중한 기회가 주어졌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이 주관하는 ‘호국 영웅 귀환 행사’에 참관한 것이다. 코로나19 상황과 유가족의 ...
    Date2021.03.06 Views83
    Read More
  10. 작은 나눔 특별한 기쁨

    배성희 상사(진) 해병대 연평부대 2015년 한 여군 선배의 미담 보도를 통해 백혈병·소아암 환자 대상 모발 기증에 대해 처음으로 알게 됐다. 평소 남들보다 특출난 재능이 있거나 금전적으로 여유가 많은 것...
    Date2021.02.22 Views62
    Read More
  11. 대한민국 군인임에 감사하며

    정현웅 대위 해병대사령부(미 육군성 군수고군반) 대위 지휘참모과정 교육을 받기 위해 미국에 온 지 6개월이 돼 간다. 나는 이전에 해외 거주 경험이 없었다. 국외 위탁교육의 기회를 준 군과 해병대에 감사한다. ...
    Date2021.02.17 Views62
    Read More
  12. 해병대의 신화,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이대한 대위 해병대2사단 1여단 지난 15일은 짜빈동전투 54주년이었다. 나는 현재 청룡부대 11중대의 중대장으로 짜빈동전투의 주역이었던 11중대의 신화를 잇고 있는 지휘관이다. 1967년 2월 15일 짙은 안개가 끼고...
    Date2021.02.17 Views3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8 Next
/ 38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