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jpg

해병대2사단 1여단 13대대 장병들이 생일을 맞은 전우를 축하하고 있다. 부대 제공

 

2.jpg

해병대2사단 1여단 13대대 MZ세대인 정유종 하사, 문동훈 병장, 이대한 대위(왼쪽부터)가 선진병영문화 구현을 다짐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 제공=김현지 하사

 

 

최근 주목 받는 MZ세대는 디지털 문화에 친숙하고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자신을 표현하는 것을 주저하지 않는다. 그리고 이들은 우리 군의 전투력 중심에서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고 있다. 해병대는 MZ세대에 대한 관심과 소통으로 자랑스러운 전통을 계승해 나가고 있다. 특히 조직문화 혁신운동인 ‘참해병 혁신운동’으로 장교·부사관·병사에 이르기까지 모든 세대 장병이 존중하는 선진 병영문화 구현에 앞장서고 있다. 끈끈한 전우애로 소통·배려를 실천하는 해병대2사단 1여단 13대대에서 해병대의 병영문화 혁신을 체감할 수 있었다. 노성수 기자


서로 충분히 이해하기 위한 대화

“MZ세대와 소통하는 데 가장 중요한 것은 ‘왜 임무를 수행해야 하는지’ ‘왜 안 되는지’ ‘왜 늦게 진행되는지’를 설명하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장병들이 충분히 이해할 때 공감이 가능하고, 진정한 소통이 이뤄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 11일 해병대2사단 1여단 13대대에서 만난 정진우(중령) 대대장은 MZ세대 장병과 대화하는 것의 중요성을 이렇게 얘기했다. 이날 부대는 대대장과 신분별 대표인 이대한 대위, 정유종 하사, 문동훈 병장과 소통 간담회를 했다.

이들은 대대장과 함께 각자의 생각을 공유하며 해병대원으로서 자부심을 새기고, 강한 전투력 창출을 위해 격의 없는 대화를 나눴다. 평소 부대는 MZ세대 관점에서 편하게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대대장과 중대장 주관으로 계층별 간담회를 월 1회 이상 열어 부대 주요 일정과 훈련을 공유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한다. 이때 장병들은 현장에서 자신들이 평소 궁금했던 일이나 건의 사항을 문의·제시하고, 간부들은 즉시 답변으로 이해를 돕는다.

특히 부대 운영 중 제도적으로 돋보이는 것은 익명성이 완벽하게 보장된 모바일 오픈 채팅방을 상시 운영하는 것이다. 장병들은 각자 휴대전화를 이용해 오픈 채팅방에 고충을 올린다. 누가 의견을 냈는지 알 수 없는 까닭에 장병들의 부담이 적어 호응도가 높다.

2001년생으로 대표적인 Z세대인 문동훈 병장은 이 같은 부대 소통 방식에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저를 비롯한 Z세대 전우들은 ‘우리가 왜 해야 하는지’를 궁금해 합니다. 부대에서 Z세대의 특징을 이해하고, 적극적으로 소통해줘 공감의 병영문화가 잘 정착하는 것 같습니다. 저도 소대 생활반장으로서 대원들에게 우리가 맡은 임무의 중요성을 설명하고, 그렇기에 우리 각자가 꼭 필요한 존재라는 점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M세대에 속하는 11중대장 이대한 대위는 ‘마음의 편지’ 운영으로 Z세대 장병들과 소통하고 있다. “중대원들이 보낸 마음의 편지에 최대한 빨리 답변하고 해결책을 모색하려고 합니다. 저 역시 MZ세대이기에 병사들이 무엇을 원하는지 파악하고, 함께 호흡하려고 노력 중입니다. 또 인권 존중을 실천하고자 중대별 인권지킴이를 선발·운영해 불필요한 갈등을 해소하고 있습니다. 인권지킴이는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타 중대와 교차해서 장병들의 인권 관찰과 면담을 하고 있습니다.”

MZ세대 장병과 소통하는 데는 제도적인 장치뿐만 아니라 소중한 군 경험도 유용하다. 해병대 병사를 거쳐 현재는 부사관으로 신분을 전환한 정유종 하사는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병사들과 심리적 공감에 주력하고 있다.

“제가 병사로 복무했을 때 느꼈던 계급별 고충을 바탕으로 장병들에게 다가가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각기 다른 환경에서 성장한 장병들이 처음 접하는 계급사회에 잘 적응하는지를 살펴 보고 극복할 수 있도록 돕는 것도 제 역할입니다. 아울러 인터넷 밴드를 운영해 부모님, 장병, 부대가 실시간 소통하는 장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정 대대장은 무엇보다 해병대의 본질을 알아야 진정성 있는 소통이 가능하다고 보고, 이에 초점을 맞춘 교육에 주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우리 장병들은 해병대원이 되고 싶어 지원한 사람들입니다. 그렇기에 우리 부대 역사를 알게 하고, 선배 해병들이 이룩한 끈끈한 전우애와 신뢰를 소통의 근원으로 삼고 있습니다. 아울러 개인·집체훈련과 해병대 특성화 훈련으로 자부심·자신감을 고취하고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해병대가 목표로 하는 강한 전투력 창출과 선진 병영문화 구현을 위한 자율·기강이 조화를 이룬 병영문화 혁신으로 가는 길이기 때문입니다.”


  1. 해병대항공단 홍보영상

    바다와 땅을 넘어 하늘로 대한민국해병대의 새로운 신화가 펼쳐진다. 대한민국해병대 항공단
    Date2021.11.26 Views48
    Read More
  2. 해병대9여단 창설 6주년 기념 군악연주회 11월 30일

    해병대9여단 창설 6주년 기념 군악연주회가 오는 11월 30일 18시 30분 국방뉴스 유튜브 채널 라이브 중계로 실시된다. 이번 군악연주회는 해병대 제9여단 군악대장 백승만 원사가 지휘하는 군악연주와 함께 초청가수...
    Date2021.11.26 Views21
    Read More
  3. 해병대 연평부대 장병들, 전복된 어선 선원 구조

    바다에 빠진 선원들을 구조한 해병대 연평부대 장병들. 왼쪽부터 이동환·김광진·조재우·김민규·남승주 일병, 김종덕 상병, 유관형 하사, 김태오 일병, 최민서 하사. 부대제공 해병대 장...
    Date2021.11.26 Views24
    Read More
  4. 전역휴가 반납하고 장륙훈련 참가한 해병대1사단 양성현·이도현 병장

    양성현병장과 이도현 병장 전역을 앞둔 해병대 장병들이 전역 전 휴가를 자발적으로 반납하고 훈상륙련에 참가해 귀감이 되고 있다. 해병대1사단 본부대대 양성현·이도현 병장은 다음 달 14일 전역을 앞두고 ...
    Date2021.11.26 Views22
    Read More
  5. 해병대, 교육훈련 혁신 대토론회 개최

    김태성(가운데) 사령관이 25일 열린 해병대 교육훈련 혁신 대토론회를 주관하고 있다. 사진=노인우 상사 해병대사령부는 25일 부대 대회의실에서 김태성 사령관 주관으로 ‘교육훈련 혁신 대토론회’를 개...
    Date2021.11.26 Views17
    Read More
  6. 연평도 포격전 11주년 기념행사

    23일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거행된 연평도 포격전 11주년 추모식 및 전승 기념식에서 해병대 장병들이 묵념하고 있다. 양동욱 기자 연평도에 있는 포격전 전사자 위령탑에서 해병대 연평부대 장병들이 전투 영웅들을 ...
    Date2021.11.24 Views19
    Read More
  7. 연평도포격전 11주년

    11월 23일, 오늘은 연평도 포격전이 발발하여 승리한지 11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전투 영웅들의 헌신과 희생, 해병대의 전투정신과 빛나는 승리를 다시 한번 기억하는 하루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해병대페이스북 ...
    Date2021.11.23 Views52
    Read More
  8. 해병대 교육훈련단, 보병중급반 79기 수료

    정종범(오른쪽) 해병대 교육훈련단장이 보병중급반 79기 수료식에서 성적 우수자 김경환(왼쪽 둘째)·김유성 중사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교육훈련단 해병대 교육훈련단은 해병대 각급 부대에...
    Date2021.11.22 Views206
    Read More
  9. 해병대 연평부대, CT 촬영실 개소

    이종문(맨 오른쪽) 해병대 연평부대장과 지역 기관장들이 지난 18일 개관한 CT 촬영실 내부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 이민욱 하사 18일 해병대 연평부대가 부대 의무소대에서 CT 촬영실 개관식을 개소했다. 개관한 CT ...
    Date2021.11.21 Views27
    Read More
  10. 해병대6여단 윤태희 하사 소아암 환자 위해 모발 기증

    소아암 환자 위해 모발 기증한 6여단 의무중대 윤태희 하사 서해 최북단 백령도서군을 수호하는 해병대6여단 의무중대 윤태희하사는 최근 어린 암 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을 실천하는 어머나 운동본부에 모발을 ...
    Date2021.11.17 Views135
    Read More
  11. [국방일보 창간57주년 특집] 세대 공감/병영문화 혁신 현장을 가다 - 해병대

    해병대2사단 1여단 13대대 장병들이 생일을 맞은 전우를 축하하고 있다. 부대 제공 해병대2사단 1여단 13대대 MZ세대인 정유종 하사, 문동훈 병장, 이대한 대위(왼쪽부터)가 선진병영문화 구현을 다짐하며 포즈를 취...
    Date2021.11.15 Views52
    Read More
  12. 전복 어선 사고현장 신속한 구조활동 펼친 해병대 연평부대원들

    전복 어선 사고현장에서 신속한 구조활동을 펼쳐 대형 참사를 막은 해병대 장병들의 미담이 뒤늦게 알려져 귀감이 되고 있다. 미담의 주인공은 해병대 연평부대에서 근무하고 있는 유관형ㆍ최민서 하사와 김종덕 상병...
    Date2021.11.14 Views34
    Read More
  13. 해병대2사단, 여주대 해병대 학군단 6기 후보생 안보견학

    해병대2사단 상륙돌격장갑차대대를 방문한 여주대 해병대 학군단 6기 후보생들이 상륙돌격장갑차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해병대2사단은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양일간 여주대 해병대 학군단 6기 후보생을 대상으...
    Date2021.11.14 Views145
    Read More
  14. 해병대, 대대장·주임원사 리더십 역량 강화 워크숍’ 실시

    해병대2사단에서 열린 ‘대대장·주임원사 리더십 역량 강화 워크숍’에서 참가자들이 MZ세대와 소통을 위한 방안을 토론하고 있다. 사진=김성규 중사 해병대 각 부대 대대장과 주임원사들이 MZ세대...
    Date2021.11.11 Views186
    Read More
  15. 해병대2사단 주력 전차 M48A3K 마지막 임무 수행

    해병대2사단 전차대대 M48A3K 전차가 9일 인천 강화군 진강산 훈련장에서 포탄을 발사하고 있다. 지난 5일부터 오는 12일까지 진행되는 훈련에는 1970년대부터 활약했던 M48A3K 전차가 최종 사격 임무 수행을 위해 ...
    Date2021.11.09 Views15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4 Next
/ 154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