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Extra Form
유튜브주소 https://youtu.be/2QfCvSOfHGk

 

[국방뉴스] 2022.04.15 [해병대 창설 73주년] 해병대, 73년의 역사와 미래 비전

 

해병대하면 ‘귀신잡는 해병’,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 등 수식어가 많습니다. 

국가와 국민을 수호하기 위해 지난 73년의 시간 속에 쌓아 올린 해병대만의 자긍심인데요.

지난 73년 동안의 해병대 역사를 돌아보고 미래 비전에 대해 전혜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해병대는 1949년 4월 15일 진해 덕산 비행장에서 창설됐습니다. 

 

삼면이 바다인 한반도의 지리적 여건 등 상륙작전을 수행할 부대의 필요성이 떠오르면서 생긴 겁니다.

 

그 후로 불과 1년 만에 6·25전쟁을 치르며 명성을 쌓아갑니다. 

 

장항과 군산·이리 지구에 투입돼 적의 남진을 지연시켰고

진동리지구 전투에서는 전 장병 1계급 특진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통영상륙작전에서는 요충지를 먼저 점령하고 적을 물리쳐 ‘귀신잡는 해병’이라는 애칭도 얻게 됩니다.

미국 종군 기자가 ‘귀신도 잡을 수 있는 부대’라며 칭찬한 게 계기였습니다.

 

인천상륙작전에서는 서울 탈환작전으로 중앙청에 태극기를 게양하는 수훈을 세웠고

철옹성 같던 도솔산과 펀치볼 일대를 탈취하며 ‘무적해병’이라는 명예를 얻었습니다.

 

1965년 베트남전 파병으로 해병대의 명성은 이어집니다.

 

우리나라 역사상 첫 전투부대 파병을 맡은 청룡부대는 베트남 파병 후 

6년 5개월 동안의 수많은 전투로 해병대의 용맹함을 발휘했습니다.

 

하지만 시련도 있었던 게 사실.

 

1973년 10월 10일 전투부대를 제외한 해병대 사령부가 해체되고 

교육과 지원부대가 해군에 통·폐합됩니다. 

 

그리고 14년 뒤 해병대는 다시 도약의 시기를 맞습니다.

 

상륙작전에 관한 지휘구조를 개선할 필요성에 의해 1987년 11월 1일 해병대사령부가 다시 설립됐고

미래전에 대비한 다목적 신속대응군으로 위상을 높였습니다.

 

2011년에는 연평도 포격전을 계기로 서북도서방위사령부가 창설됐고

해병대가 주도적인 역할을 하며 합동작전 운용능력을 완벽하게 발휘했습니다.

 

해병대가 미래를 위해 내걸고 있는 가치는 전방위 위협에 신속대응이 가능한 스마트 국가전략기동군.

지난해 12월 1일 해병대 항공단을 창설했고 항공단은 전시 상륙작전 투입은 물론

신속대응작전, 재해·재난지원 등의 임무도 수행하며 해병대의 미래를 여는 날개가 됐습니다.

 

해병대는 창설 100주년이 되는 2049년을 목표로 발전 방향을 담은 ‘해병대 비전 2049’를 수립했습니다. 

 

미래형 인적자원 개발과 미래기술 확보 등 미래의 해병대가 수행할 역할을 고민하며 재정립하는데 집중하고 있습니다. 

 

해병대 창설 73주년. 

73년의 역사와 선배 해병들의 정신을 바탕으로, 

국가와 국민의 신뢰를 받는 ‘호국충성 해병대’를 구현하기 위해 또다른 도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국방뉴스 전혜줍니다.

?

  1. 해병대부사관 397기 임관식 국방뉴스

    ‘현장 위주의 전투 지휘자’ 부사관 397기 임관식 [국방뉴스] 2022.10.05 혹독한 훈련을 이겨내고 후보생 과정을 마친 해병대 신임 부사관들의 임관식이 해병대 교육 훈련단에서 열렸습니다. 이규혁 기자의 보돕니다. 해병대 부사관 397기 임관식...
    Date2022.10.06 By관리자 Views19565
    Read More
  2. 해병대, 카만닥 훈련 최초 참가

    해병대, 카만닥 훈련 최초 참가 [국방뉴스] 2022.10.04 필리핀과 미국 해병대의 연합훈련 ‘카만닥’에 우리 해병대가 처음으로 참가합니다. 다국적 연합작전 능력을 높이고 해외군사협력을 강화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이규혁 기자의 보돕니다. 해병...
    Date2022.10.06 By관리자 Views19566
    Read More
  3. 해병대 수색부대 통합 주·야간 고공강하 훈련 국방뉴스

    [국방뉴스] 2022.08.29 [2022 튼튼한 국방] 대한민국 1%, 적진 한가운데 은밀하고 신속하게 해병대 수색부대가 한자리에 모여 고공강하 훈련을 했습니다. 한낮에 시작된 훈련은 어둠이 깔린 야간까지 이어지며 수색대원의 주야간 공중 침투 능력을 높였습니다...
    Date2022.09.05 By관리자 Views26010
    Read More
  4. 멸치였던 내가 해병이 될 수 있었던 이유 - 국방뉴스 유튜브

    오늘의 병영을 말한다. 귀로 듣는 군대이야기, 국방일보 ‘디지털 병영의 창’ 장병 사연 읽어주는 남자 양PD와 함께 만나봅니다. 오늘은 2022년 6월 8일 국방일보 『병영의창』 지면에 실린 해병대 2사단 상륙장갑차대대 오은석 병장의 기고문을 ...
    Date2022.06.21 By관리자 Views43143
    Read More
  5. [군금해] 극기주 전격공개! 해병대 빨간명찰 이렇게 받는다

    [안승회 기자의 군금해] 극기주 전격공개! 해병대 빨간명찰 이렇게 받는다
    Date2022.04.30 By관리자 Views57190
    Read More
  6. [ 군금해] 주어진 시간 단 30분! 해병대 유격 마스터에 도전한다

    [안승회 기자의 군금해] 주어진 시간 단 30분! 해병대 유격 마스터에 도전한다.
    Date2022.04.30 By관리자 Views57098
    Read More
  7. 클라이밍 선수 출신 해병대 유격대 교관의 하루

    [국방뉴스 안승회 기자의 군금해] 클라이밍 선수 출신 해병대교육훈련단 산악전 전문교관의 하루
    Date2022.04.22 By관리자 Views59919
    Read More
  8. 73주년 해병대의 날 무적 해병, 귀신 잡는 해병, 신화를 남긴 해병, 바다와 육지를 넘어 하늘까지 접수한다

    1949년 4월 15일 진해 덕산 비행장 소수의 병력과 열악한 장비로 출발한 #대한민국 #해병대 하지만 6·25전쟁과 베트남 전쟁 등에서 그 누구보다 강인한 정신력과 투지로 다양한 신화를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바다와 육지를 넘어 지난 연말 해병대 #항...
    Date2022.04.20 By관리자 Views60311
    Read More
  9. [해병대 창설 73주년] 해병대, 73년의 역사와 미래 비전

    [국방뉴스] 2022.04.15 [해병대 창설 73주년] 해병대, 73년의 역사와 미래 비전 해병대하면 ‘귀신잡는 해병’,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 등 수식어가 많습니다. 국가와 국민을 수호하기 위해 지난 73년의 시간 속에 쌓아 올린 해병...
    Date2022.04.20 By관리자 Views60294
    Read More
  10. 대한민국 해병대 최전방 소초의 하루 [배리어프리 버전]

    [국방뉴스 안승회 기자의 군금해] 대한민국 해병대 최전방 소초의 하루 [배리어프리 버전]
    Date2022.04.20 By관리자 Views60289
    Read More
  11. 대한민국 해병대 4K 타임랩스 (ROKMC Timelapse)

    대한민국을 수호하는 국가전략기동군 공지기동 해병대 대적할 자 없는 필승의 비결 찬란한 해병대 정신을 품고 대한민국을 위해 피와 땀을 흘리고 있는 빨간명찰의 그들이 있습니다 1949년 4월 15일 창설이래 가장 거칠고 험한 곳에서 국가를 지켜 온 영광스...
    Date2022.04.16 By관리자 Views60594
    Read More
  12. [안승회 기자의 군금해] 극기주 전격공개! 해병대 빨간명찰 이렇게 받는다

    [안승회 기자의 군금해] 극기주 전격공개! 해병대 빨간명찰 이렇게 받는다
    Date2022.04.14 By관리자 Views6104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Next ›
/ 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