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1.jpg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악돌이대대 특전요원이 11일 강원도 평창군 황병산 일대에서 ‘설한지 극복훈련’의 하나인 저격 훈련을 하고 있다.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2.jpg

 

특전요원들이 설한지 극복훈련의 일환으로 특공무술을 하고 있다. ‘일격필살’이라는 말에 맞게 요원들의 공격은 빠르고 정확했다.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3.jpg

육군특전사 최재만 상사(진)가 포승줄을 들고 상대 경계병을 제압하기 위해 다가가고 있다.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4.jpg

 

특공무술에서 특전요원들은 보이지 않을 만큼 빠르게 대검을 휘둘렀다.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5.jpg

특공무술 훈련 중인 특전요원이 준비자세를 취하며 교관의 지시를 기다리고 있다.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6.jpg

 

특전요원들이 수풀이 우거진 눈길을 헤치며 이동하고 있다.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7.jpg

설상복 위에 길리슈트를 입은 특전요원이 다기능관측경으로 저격 임무에 필요한 수치를 확인하고 있다.

 

 

극복(克服). 국어사전은 이 단어의 뜻을 두 가지로 설명한다. ‘악조건이나 고생 따위를 이겨냄’이 첫 번째, ‘적을 이기어 굴복시킴’이 두 번째다. 육군특수전사령부(특전사) 독수리부대가 지난 8일부터 오는 17일까지 강원도 평창군 황병산 훈련장에서 진행하고 있는 설한지 극복훈련은 기자에게 ‘극복’의 두 가지 뜻 모두를 떠올리게 했다. 특전요원들은 혹한·강풍·강설 등의 악조건을 뚫고, 특전사 본연의 역할에 맞는 어떠한 임무도 완수하기 위한 훈련에 매진하고 있었다.


정찰감시·목표 타격 등 특수작전 능력 배양

특전사는 지난 1963년 1월부터 특전요원들의 동계작전 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설한지 극복훈련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 훈련에서도 특전요원들은 체감온도 영하 30도의 혹한을 뚫고 실전에 적용할 수 있는 전투기술을 연마하고 있다. 모든 훈련은 코로나19·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대책을 준수한 가운데 이뤄지고 있다.

훈련장소인 황병산 일대는 해발 1407m의 고지대로, 6·25전쟁 당시 혹한의 추위로 국군과 미군에게 큰 피해를 안겨준 장진호 지역과 비슷한 지형조건을 갖췄다. 특전요원들은 이곳에서 은거지 활동과 정찰감시, 목표 타격 등 다양한 특수작전 및 전술훈련 능력을 배양하고 있다.

부대는 본격적인 훈련에 앞서 지형정찰과 사전 간부교육, 팀·지역대별 훈련 등 성과를 높이기 위한 사전준비도 철저하게 했다. 훈련에 돌입해서는 공중침투훈련과 적 후방지역 침투, 전술스키훈련, 팀 단위 전술훈련 등을 실전같이 하고 있다. 훈련이 끝난 후에는 각 특전요원들이 작성한 작전일지를 바탕으로 사후강평을 하고 발견한 미비점을 평가·보완할 예정이다.


“전우들과 함께하며 어려움 이겨내”

훈련장에서 만난 특전요원들은 남은 기간 동안 실전과 같은 전투기술을 연마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요원들의 입에서 ‘전우’ ‘전우애’라는 단어가 심심치 않게 나온 점도 인상적이었다.

최재만 상사(진)는 “남은 훈련들이 쉽지 않기에, 선배들이 더욱 전우애를 발휘하고 솔선수범하며 후배들을 이끌어주려는 분위기다”고 말했다.

윤해준 하사도 “전우들이 있기에 한계를 시험하는 듯한 추위를 이겨내며 훈련할 수 있었다”며 “강한 전투력은 사람에게서 나온다는 생각으로 앞으로도 전우들과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rnrqkddlfqh 극복(克服). 국어사전은 이 단어의 뜻을 두 가지로 설명한다. ‘악조건이나 고생 따위를 이겨냄’이 첫 번째, ‘적을 이기어 굴복시킴’이 두 번째다. 육군특수전사령부(특전사) 독수리부대가 지난 8일부터 오는 17일까지 강원도 평창군 황병산 훈련장에서 진행하고 있는 설한지 극복훈련은 기자에게 ‘극복’의 두 가지 뜻 모두를 떠올리게 했다. 특전요원들은 혹한·강풍·강설 등의 악조건을 뚫고, 특전사 본연의 역할에 맞는 어떠한 임무도 완수하기 위한 훈련에 매진하고 있었다.


정찰감시·목표 타격 등 특수작전 능력 배양

특전사는 지난 1963년 1월부터 특전요원들의 동계작전 수행 능력을 높이기 위한 설한지 극복훈련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 훈련에서도 특전요원들은 체감온도 영하 30도의 혹한을 뚫고 실전에 적용할 수 있는 전투기술을 연마하고 있다. 모든 훈련은 코로나19·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대책을 준수한 가운데 이뤄지고 있다.

훈련장소인 황병산 일대는 해발 1407m의 고지대로, 6·25전쟁 당시 혹한의 추위로 국군과 미군에게 큰 피해를 안겨준 장진호 지역과 비슷한 지형조건을 갖췄다. 특전요원들은 이곳에서 은거지 활동과 정찰감시, 목표 타격 등 다양한 특수작전 및 전술훈련 능력을 배양하고 있다.

부대는 본격적인 훈련에 앞서 지형정찰과 사전 간부교육, 팀·지역대별 훈련 등 성과를 높이기 위한 사전준비도 철저하게 했다. 훈련에 돌입해서는 공중침투훈련과 적 후방지역 침투, 전술스키훈련, 팀 단위 전술훈련 등을 실전같이 하고 있다. 훈련이 끝난 후에는 각 특전요원들이 작성한 작전일지를 바탕으로 사후강평을 하고 발견한 미비점을 평가·보완할 예정이다.


“전우들과 함께하며 어려움 이겨내”

훈련장에서 만난 특전요원들은 남은 기간 동안 실전과 같은 전투기술을 연마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요원들의 입에서 ‘전우’ ‘전우애’라는 단어가 심심치 않게 나온 점도 인상적이었다.

최재만 상사(진)는 “남은 훈련들이 쉽지 않기에, 선배들이 더욱 전우애를 발휘하고 솔선수범하며 후배들을 이끌어주려는 분위기다”고 말했다.

윤해준 하사도 “전우들이 있기에 한계를 시험하는 듯한 추위를 이겨내며 훈련할 수 있었다”며 “강한 전투력은 사람에게서 나온다는 생각으로 앞으로도 전우들과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국방일보 글=최한영/사진=조종원 기자>

글=최한영/사진=조종원 기자



?

  1. NEW

    임기제 부사관 지원 2년 새 62% 늘었다

    [국방일보 2021.01.18] 과거 ‘유급지원병’으로 불렸던 임기제 부사관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임기제 부사관이 간부 중심의 인력구조 개편과 청년 일자리 창출의 새로운 대안으로 제시되면서부터다. 현역...
    Date2021.01.17 Views10
    Read More
  2. NEW

    코로나19 현장을 지키다 해병대6여단 강경훈 해군중사(진)

    코로나19 현장을 지키다 해병대6여단 강경훈 해군중사(진) 강경훈 해군중사(진)가 인천 남동구 중앙공원에 있는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유전자증폭 검사를 하고 있다. 해군 제공 [국방일보] 지난 1년간 군은 코로나19 ...
    Date2021.01.17 Views10
    Read More
  3. ‘여의도 34.7배’ 군사시설 보호구역 전격 해제

    [국방일보] 여의도 면적의 34.7배나 되는 군사시설 보호구역이 국민의 품으로 돌아간다. 국방부는 14일 “국방개혁 2.0의 과제인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군사시설 조성’ 추진계획에 따라 군사시설 보...
    Date2021.01.14 Views90
    Read More
  4.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설한지 극복훈련

    육군특수전사령부 독수리부대 악돌이대대 특전요원이 11일 강원도 평창군 황병산 일대에서 ‘설한지 극복훈련’의 하나인 저격 훈련을 하고 있다. 특전요원들이 설한지 극복훈련의 일환으로 특공무술을 하...
    Date2021.01.13 Views49
    Read More
  5. 문 대통령 2021년 신년사 전문

    문 대통령 2021년 신년사 전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신축년 새해를 맞았습니다. 희망을 기원하면서도 마음이 무겁습니다. 새해가 새해 같지 않다는 말이 실감 납니다. 코로나와의 기나긴 전쟁이 끝나지 않았습니...
    Date2021.01.12 Views52
    Read More
  6. [2021년 달라지는 정책] (상) 국가보훈처

    국가보훈처는 올해 나라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들을 위한 국가의 무한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을 시행할 방침이다. 사진은 지난해 3월 대전보훈회관을 찾은 6·25전쟁 참전용사들이 경례하고 있...
    Date2021.01.12 Views27
    Read More
  7. 혹한·폭설·코로나에도… 軍 대비태세 빈틈없다

    활주로는 공군 임무 수행의 핵심인 만큼 공군 각급 부대는 폭설과 혹한 속에서도 적극적인 활주로 제설 작전을 펼치며 확고한 대비태세 유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사진은 공군19전투비행단의 SE-88 제설차량이 기...
    Date2021.01.11 Views18
    Read More
  8. 얼어버린 진해 군항

    한파가 몰아친 8일, 진해 지역 최저기온이 영하 13도까지 떨어진 가운데 해군 진해기지사령부 내 군항에 비로봉함이 바다 얼음에 둘러싸여 있다. 사진 제공=최승준 원사(진)
    Date2021.01.10 Views16
    Read More
  9. 해군·해병대 장병들, 천안함 생존 장병에 성금

    천안함 용사 신은총(가운데) 예비역 하사와 어머니가 지난 8일 해군본부 김병재(대령·맨 왼쪽) 인력근무처장으로부터 해군·해병대 장병들의 성금을 지정 기탁받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해군 제공...
    Date2021.01.10 Views54
    Read More
  10. 육군특수전사령부, 새해 첫 전술강하 훈련

    5일 육군특수전사령부의 신축년(辛丑年) 새해 첫 전술강하 훈련에 참가한 악돌이대대 특전요원들이 시누크 헬기에서 차례로 강하해 낙하산을 펼치고 있다. 소영민(가운데) 특수전사령관이 시누크 헬기에서 강하를 앞...
    Date2021.01.09 Views16
    Read More
  11. 국방일보, 무공훈장 찾아주기 국민 참여 캠페인

    국방일보는 6·25전쟁 발발 71주년을 맞아 조사단과 함께 무공훈장 찾아주기 국민 참여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아래 명단에 있는 수훈 당사자거나 수훈자를 아는 분은 조사단 공식 전화번호인 1661-7625, 042...
    Date2021.01.07 Views63
    Read More
  12. 국방부 인사 과장급

    국방부는 1월 4일부로 과장급 인사를 발령했습니다. □ 국방부 부이사관 권대일 정책기획관실 교육훈련정책과장에 보함. □ 감사관실 직무감찰담당관 부이사관 박진영 국방홍보원 미디어전략실장에 보함. □ 정책기획관...
    Date2021.01.05 Views13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5 Next
/ 155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