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육군, 전군 최초 휴식과 문화가 있는 병영세탁방 시범운영

육군 전군 최초 휴식과 문화가 있는 병영세탁방 시범운영 1.jpg

육군 전군 최초 휴식과 문화가 있는 병영세탁방 시범운영 2.jpg

육군25사단 GOP부대 장병들이 병영세탁방 시설을 이용하고 있다. 한쪽에서는 세탁물을 회수를 기다리는 장병들이 휴식을 취하고 있다.

 

 

“한겨울이지만 고지가 이어지는 GOP 철책을 매일 점검하다 보면 땀에 젖은 옷가지들을 빨기 위해 세탁기 사용을 지루하게 기다리는 일이 다반사였는데, 최신 세탁시설과 카페처럼 쾌적한 휴게공간이 합쳐진 세탁방이 생겨서 더할 나위 없이 좋습니다” (25사단 GOP부대 상병 조인호, 24세)

 

육군이 전군 최초로 최신 세탁시설과 휴게공간을 결합한 병영세탁방을 선보이며 시범운영에 들어갔다.

 

병영세탁방은 장병들이 체감할 수 있는 복지여건 개선을 위해 육군이 민간에서 운영하는 세탁방에 버금가는 수준의 최신 세탁설비와 쾌적한 휴식공간을 결합해 병영 내 마련한 복합 휴게시설이다. 

 

지난해 12월 시작된 병영세탁방 구축 사업은 오는 31일 7사단 시설이 완공되면 총 5개소 6·7·25사단 GOP부대, 51사단 직할부대, 육군사관학교 생도대가 운영되며, 올해 후반기까지 24개소를 추가로 구축할 예정이다. 이용 인원을 기준으로 중대급과 소대급으로 구분되는 병영세탁방은 장병 10인 기준 1대의 세탁기와 건조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중대급에는 각 8대, 소대급은 각 4대의 세탁기와 건조기가 설치되어 있다.

 

도입된 세탁기(13~17kg 용량)와 건조기(10~11kg 용량)는 일반 가정용 제품보다 내구성이 강하고 세탁에서 건조까지 걸리는 시간도 가정용 대비 절반 수준인 90분 이내에 완료 가능한 고성능 상업용 제품이다. 장병들이 세탁기와 건조기를 이용하는데 별도 비용은 들지 않는다. 

 

모든 세탁기와 건조기는 공간 활용을 고려해 상하 결합 설치되어 있고 쾌적한 장병 휴식여건 조성을 위한 카페형 테이블과 의자, 냉·온풍기 등이 기본 설비로 갖춰져 있다. 부대별 지휘관 재량에 따라 세탁방 내부에 각종 도서와 보드게임, TV 등을 갖춘 부대들도 있다. 

 

6사단 박규태 일병(22세)은 “기존보다 절반으로 줄어든 짧은 시간에 깨끗한 빨래와 뽀송한 건조까지 가능하기 때문에 세탁시간을 아낄 수 있고, 그 시간마저도 세탁방에서 차를 마시며 책을 읽거나 전우들과 편하게 쉴 수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고 말했다.

 

51사단 박상현 상병(22세)은 “기존에는 세면장이나 화장실 등 공간에 세탁시설을 함께 사용해 공간이 협소하고 불편한 부분이 많았는데, 신개념 세탁방이 도입된 후 병사들 사이에서 병영세탁방이 북카페나 충성마트와는 또 다른 매력을 가진 힐링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육군본부 물자관리과장 강강원 대령(52세)은 “이번에 시범운영하는 병영세탁방뿐만 아니라 우리 장병들이 먹고, 입고, 생활하는 모든 부분에서 획기적인 체감이 가능한 복지향상 노력을 통해 더욱 매력적인 육군, 내일이 더 좋은 육군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육군은 올해 안에 전방 9개 사단을 포함하여 총 24개 부대에 세탁방을 추가로 설치하고, 차후 지속적인 예산 확보 노력을 통해 병영세탁방 구축 사업을 육군 전 부대로 확대해간다는 계획이다.  

 

휴식과 문화가 있는 병영세탁방.jpg





  1. 군수사, 통제운영선박 임무 지시 통신훈련

    2일부터 해군군수사령부 본청 소회의실에 마련된 해상수송종합상황실에서 진행되는 군 통제운영선박 임무 지시 통신훈련 중 최유진(해병대위·맨 앞) 수송계획담당이 민간 해운업체와 통화하며 임무 수행이 불...
    Date2021.02.03 Views26
    Read More
  2. 해군진해기지사령부, 제54주기 지덕칠 추모제 거행

    1일 해군진해기지사령부에서 열린 제54주기 지덕칠 추모제에서 류효상 진해기지사령관이 지덕칠 중사 동상을 향해 경례하고 있다. 사진 제공=신승우 하사 해군진해기지사령부(진기사)는 1일 부대 내 지덕칠 중사 동...
    Date2021.02.03 Views16
    Read More
  3. 故 조창식 하사·김성근 일병, 70년 만에 가족 품으로

    유해와 함께 발굴된 고(故) 조창식 하사와 고 김성근 일병의 유품. 국방부 제공 유해와 함께 발굴된 고(故) 조창식 하사와 고 김성근 일병의 유품. 국방부 제공 반려자도 찾지 못한 23살 청년은 포탄이 빗발치는 전...
    Date2021.01.31 Views24
    Read More
  4.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해병대2사단 찾아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이 27일 해병대2사단에서 작전 현황을 보고받고 완벽한 작전대비태세를 주문하고 있다. 해군 제공 [국방일보]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은 27일 수도권 서측 최전방을 수호하는 해병대2사단을 찾아 완...
    Date2021.01.27 Views40
    Read More
  5. 방위사업청, 차륜형 지휘소 차량 국내 기술로 개발

    국내 기술로 개발된 ‘차륜형 지휘소 차량’의 모습. 방사청 제공 [국방일보] 미래 보병부대 지휘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차륜형 지휘소 차량’이 국내 기술로 개발됐다. 방위사업청은 25일...
    Date2021.01.25 Views88
    Read More
  6. No Image

    국방부-롯데장학재단 업무협약 체결

    국방부는 1월 22일(금) 롯데장학재단(이사장 허성관)과 공상·순직 군인자녀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체결된 업무협약을 통해 롯데 장학재단은 ‘21년부터 공...
    Date2021.01.23 Views10
    Read More
  7. 강한 안보, 자랑스러운 군, 함께하는 국방 구현

    [국방일보] 국방부가 ‘강한 안보, 자랑스러운 군, 함께하는 국방’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구현하기 위한 올해 국방정책 추진 방향 4가지를 공개했다. 서욱 국방부 장관은 21일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
    Date2021.01.21 Views30
    Read More
  8. 국방 업무보고 해설

    [국방일보] 21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2021년 국방·외교·통일부 업무보고는 현재 정부가 외교·안보 분야에 얼마나 많은 관심을 쏟고 있는지를 극명히 보여줬다. 정부 관계자는 “코로나...
    Date2021.01.21 Views33
    Read More
  9. 회복 포용 도약 대한민국 2021 국방부 업무보고 페이스북 영상

    강한 힘으로 한반도 평화정착을 보장하겠습니다. 미래를 주도하는 국방역량을 구축하겠습니다. '코로나19' 극복의 최일선에서 일상으로의 회복을 위해 헌신하겠습니다. 한국판 뉴딜을 적용한 국방으로 미래...
    Date2021.01.21 Views19
    Read More
  10. No Image

    국방부, 군 내 거리 두기 2.5단계 2주 연장

    국방부는 18일 정부의 거리 두기 방침을 고려해 전 부대에 적용 중인 군 내 거리 두기 2.5단계를 2주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31일까지 모든 군 장병의 휴가는 별도지침이 있을 때까지 지금처럼 통...
    Date2021.01.19 Views75
    Read More
  11. 2021년 예비군 소집훈련을 후반기로 연기

    국방부는 3월 2일 시작 예정이었던 예비군 소집훈련을 후반기로 연기한다. 예비군 소집훈련은 국민 보건안전과 현재의 코로나19 상황을 고려 전반기에는 시행하지 않고 후반기로 연기를 결정하였으며 후반기로 연기한...
    Date2021.01.18 Views71
    Read More
  12. 육군, 전군 최초 휴식과 문화가 있는 병영세탁방 시범운영

    육군, 전군 최초 휴식과 문화가 있는 병영세탁방 시범운영 육군25사단 GOP부대 장병들이 병영세탁방 시설을 이용하고 있다. 한쪽에서는 세탁물을 회수를 기다리는 장병들이 휴식을 취하고 있다. “한겨울이지만 ...
    Date2021.01.18 Views6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8 Next
/ 158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