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포털 사이트 해병닷컴



2019.07.05 11:48

아버지의 위문편지

조회 수 184 댓글 0


박태희상사.jpg

박태희 상사 해병대사령부 공병참모처 



1994년 6월 아침, 시원한 바람이 나뭇가지를 간지럽히고 태양은 이글거릴 준비를 하며 살짝 고개를 내밀고 있었다. 아침 기상을 알리는 군가가 스피커에서 쏟아져 나오고 나와 같이 훈련을 받는 부사관 230기 동기들은 분주하게 과업시간표에 맞추어 일사불란하게 움직이고 있었다.

25년이 지난 올해 6월, 나의 아들, 해병대 부사관 교육대대 1소대 19번 교육생은 지금 하루를 어떻게 시작하고 있을까? 아마도 그때의 나와 똑같이 바쁜 하루를 시작하고 있겠지?

우연히도 나와 아들은 같이 해병대 부사관 길을 걷고 있다. 나 또한 부사관후보생 시절 1소대 19번 교육생이었다. 만 25세, 해병대, 부사관, 소대, 교번 모든 것이 아들과 일치한다. 믿기지 않게도 현재 부자지간의 운명은 같은 배를 타고 순항 중이다.

나는 어느덧 25년이라는 변화무쌍한 시간을 지나고 있고, 내 아들은 이제 훈련소 5주차를 맞이하고 있다. ‘지금쯤 각개전투훈련을 받고 있을까? 유격훈련을 갔다 왔을까?’라고 짐작하며 나와 같은 길을 걷는 아들을 위해 마음으로 응원을 보내고 있다.

주변 사람들은 “왜 힘든 해병대에 아들을 보내서 사서 고생시키냐? 편한 직장도 많지 않냐”라며 회유하기도 했다. 하지만 나는 그들의 마음과 달랐다. 이왕이면 해병대에서, 그것도 부사관으로 복무하는 것은 참으로 중요하고 값지다고 생각했다. 나 역시 힘들고 어려웠지만, 아들도 역시 잘 견디고 이겨내 대한민국의 어엿한 청년으로 성장하길 바라는 마음이 더 컸다.

사람의 일은 모른다고 하지 않는가? 내가 해병대에서 젊은 시절을 값지게 보낸 덕분에 나는 지금까지도 내가 속한 해병대에 강한 애정을 가지고 있다. 아들 역시 먼 훗날 모군에 강한 애정을 갖게 될 것이다.

올해 70주년을 맞은 해병대의 빛나는 역사 속에 다른 누구도 아닌 아들과 같이 한 점을 찍을 수 있다는 게 행복하다. 감히 해병대의 역사를 논하기에는 부족하지만, 우리 부자가 각자의 위치에서 자신의 임무를 묵묵히 완수하고 성실히 군 복무를 한다면 자랑스러운 해병대의 역사와 전통문화를 계승하는 데 한몫하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아들아, 지금은 힘들고 어렵고 피하고 싶은 생각이 많이 들겠지만, 잘 견디고 이겨낸다면 너에게 독이 아닌 약이 되어 인생의 밑거름이 될 것이다. 날씨도 더 더워지고 훈련받기 힘들어지리라 생각한다. 참고 잘 이겨내 나중에 웃으며 얼굴을 맞이할 날을 기다리며 마음속으로 응원하고 있을게. 우리 아들, 파이팅! <국방일보 병영의창>



?

  1. 아버지의 위문편지

    박태희 상사 해병대사령부 공병참모처 1994년 6월 아침, 시원한 바람이 나뭇가지를 간지럽히고 태양은 이글거릴 준비를 하며 살짝 고개를 내밀고 있었다. 아침 기상을 알리는 군가가 스피커에서 쏟아...
    Date2019.07.05 Views184
    Read More
  2. 당신은 누구의 인생을 살고 있는가?

    김다운 일병 해병대2사단 최근 감명 깊게 읽은 책 『자존감 심리학』(토니 험프리스 저·다산초당)의 원제목은 ‘Whose life are you living?’이다. 직역하면 ‘당신은 누구의 인생을 살고 있는가?’다...
    Date2019.05.19 Views228
    Read More
  3. 나를 ‘정상화’하다

    정상화 상병 해병대6여단 번개대대 입대 전 나는 ‘진짜 의미 있는 군 생활’을 다짐하며 해병대에 지원했다. 하지만 막상 백령도에 실무 배치받고 근무하다 보니 그때의 다짐은 어디론가 사라지고, 휴...
    Date2019.05.03 Views155
    Read More
  4. 백범김구기념관을 다녀와서

    김재환 준위 해병대사령부 인사참모처 2019년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다. 일제 강점기에 빼앗긴 나라의 주권과 자유를 되찾기 위해 독립 만세운동으로 나의 조국 대한민...
    Date2019.04.21 Views142
    Read More
  5. 모든 것은 변화한다 - 이웅기 상병

    이웅기 상병 해병대 제2상륙장갑차대대 최근 꿈과 목표를 하나씩 정리하면서 심리학에 관심이 커졌다. 관련 도서를 찾던 중 중대 북카페에서 새하얀 배경에 긴 하늘색 소파가 그려진 표지의 책을 ...
    Date2019.04.21 Views100
    Read More
  6. 울릉도, 그곳을 수호하며

    노태관 상병 해병대1사단 32대대 울릉도는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노래 가사에서도 볼 수 있듯이 독도 옆에 있는 작은 섬이다. 옛날엔 그 절경이 너무 아름답고 신기해서 마치 신선이 살 것 같다 해 무...
    Date2019.03.24 Views215
    Read More
  7. 동계 종합 전술훈련을 통한 성장

    남종현 해병대 2사단 수색대대·소위 지난 1월부터 2월까지 약 6주 동안 대대급 동계 종합 전술훈련을 했다. 항상 ‘소대장은 지휘자로서 부하의 목숨을 책임져야 한다’라는 신념을 갖고 있었지만, 첫 ...
    Date2019.03.24 Views178
    Read More
  8. 내 인생의 전환점이 된 백령도를 떠나며

    김재준 대위 해병대6여단 2014년, 해병대 교육훈련단에서의 고된 훈련을 마치고 소위 계급장을 단 나는 서북도서에 있는 6여단에 배치받았다. 처음엔 6여단이 위치한 백령도가 어디인지 알지도 못했고 ...
    Date2019.02.24 Views325
    Read More
  9. 지금 여기, 우리만 할 수 있는 경험들

    노동균 병장 해병대1사단 3연대 나는 어릴 적부터 ‘내가 만든 영상 혹은 사진을 통해 전 세계인의 마음에 감정을 새기는 것’이 내 소망이자 목표였다. 그래서 입대해서도 사진과 영상을 계속 배울 수...
    Date2019.02.12 Views279
    Read More
  10. 모든 환경에서 싸워 이길 수 있는 전천후 포병!

    유지민 병장 해병대6여단 - 포병대대 순환훈련을 다녀와서 서해 최북단 백령도서군을 수호하는 우리 부대는 지난해부터 포병 순환 훈련을 하고 있다. 포병부대를 연천·포항 등으로 이동해 진행하는 해...
    Date2019.02.10 Views311
    Read More
  11. 비행기는 역풍을 타고 이륙한다

    김규태 중위(진) 해병대2사단 선봉대대 지난해 12월, 제2회 사단 주관 청룡전사 선발대회에 참가했다. 10월에 있었던 제1회 청룡전사 선발대회부터 참가하고 싶었지만, 당시 훈련으로 인해 참가할 수 없...
    Date2019.01.31 Views346
    Read More
  12. 소걸음으로 먼 길을 간다

    이 성 욱 병장 해병대1사단 ‘1만 시간의 법칙’이란 어떤 분야의 일을 1만 시간 동안 반복할 경우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될 수 있다는 법칙이다. 나는 오늘 이 긴 1만 시간을 위해 장기 프로젝트를 실행하...
    Date2019.01.22 Views3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 3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