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최근게시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辭人贈錦衾(사인증금금)비단옷을 사양하며
西山正(니시야마다다시, 18세기)

平生慣著木綿(평생관착목면구)
한 평생 무명 갖옷만 입고 살았는데
寒暖適身還自由(한난적신환자유)
추위와 더위에 몸을 맞추면 편하다오
錦被奇溫非我好(금피기온비아호)
아름답고 따뜻한 비단옷 나는 싫으니
莫敎高士減風流(막교고사감풍류)
선비의 가난한 멋을 그대여 막지 마오

실력과 인격을 갖춘 선비가 입신양명에 연연하지 않고 초야에 묻혀 자기 수양과 후진양성에 매진하는 경우가 많았다. 니시야마 역시 그런 고고한 선비였다. 오사카에서 의학과 주자학을 공부한 후 29세에 고향으로 돌아와 30년 동안 교육에 전념하며 일생을 모범적으로 살았다. 어느 날 평소에 그를 존경하던 부자가 비단옷을 선물로 주었다. 이 옷을 사양하며 읊은 시다. 비단옷은 귀족과 높은 관직을 상징한다. 무명이나 갖옷은 평민을 의미한다. 관직은 겉모양이 훌륭하고 윤택한 생활을 보장한다. 향리에 묻혀 소박하게 살면 춥고 초라하지만 대신에 자유로움을 얻을 수 있다. 이것이 선비의 멋이다. 인사청문회가 참으로 초라하다. *辭(사) ; 사양하다 *慣著(관착) ; 입는데 익숙하다 *(구) ; 갖옷 *奇(기) ; 빼어나다.
<한시연구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은영의 한시산책을 연재합니다. file 운영자 2011.02.20 9277
» 辭人贈錦衾(사인증금금)비단옷을 사양하며 운영자 2013.03.17 2164
72 陶山月夜詠梅(도산월야영매) 달밤에 매화를 읊다 = 이황 운영자 2013.03.17 4061
71 詠梅(영매) 매화를 읊다 - 정도전 운영자 2013.03.17 3301
70 三五七言(삼오칠언)357언 배나온슈퍼맨 2013.02.14 2251
69 從軍行(종군행) 종군의 노래 배나온슈퍼맨 2013.02.14 2416
68 畵鶴(화학) 그림속의 학 -이달 운영자 2013.02.07 2538
67 李倉曹宅夜飮(이창조댁야음) 술 마시며 - 왕창령 운영자 2013.02.07 2411
66 新雪(신설), 새해 첫눈 운영자 2013.02.07 2667
65 山晝(산주) 산 속의 한낮 - 한용운 운영자 2013.02.07 2496
64 正旦(정단) 설날 - 진각국사 운영자 2013.01.31 2547
63 松都(송도) - 황진이 운영자 2013.01.31 2941
62 從軍行(종군행) 종군의 노래 - 왕창령 운영자 2013.01.03 3860
61 過古戰場(과고전장) 옛 전장을 지나며 - 서산대사 운영자 2013.01.03 2099
60 李倉曹宅夜飮(이창조댁야음) 술 마시며 - 왕창령 운영자 2013.01.03 2232
59 除夜有懷(제야유회) 제야의 회포 운영자 2013.01.03 2331
58 笑又笑(소우소)웃고 또 웃고 - 유의손 배나온슈퍼맨 2012.11.13 2629
57 山響齋(산향재) - 강세황 배나온슈퍼맨 2012.11.13 2535
56 途中避雨有感도중피우유감길 - 가다 비를 피하며 배나온슈퍼맨 2012.11.13 3083
55 간화(꽃을 보며) - 이색 배나온슈퍼맨 2012.11.12 2982
54 종족(대나무를 심었더니) - 박지화 배나온슈퍼맨 2012.11.12 2705
53 칠석 - 김정희 배나온슈퍼맨 2012.11.12 1832
52 (도자)기와장이 - 매요신 배나온슈퍼맨 2012.11.12 1985
51 樂道吟(낙도음)도 닦는 즐거움 - 이자현 배나온슈퍼맨 2012.11.12 2404
50 杯山(배산) 술잔 같은 산 - 전겸익 운영자 2012.11.11 1811
49 憤怨(분원)분하고 원통하니 - 거인 운영자 2012.11.11 1735
48 擣衣詞(도의사), 다듬이질 - 김삼의당 운영자 2012.11.11 1912
47 秋思(추사) 가을날 님 그리워 - 매창 운영자 2012.11.11 2140
46 農夫(농부) - 차좌일 운영자 2012.11.11 1809
45 入宋船上(입송선상) 송나라 가는 배에서 - 최사제 운영자 2012.11.11 1731
44 甘露寺(감로사) - 김부식 운영자 2012.11.11 21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