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창화.jpg

오창화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통신소대장·대위



환경은 변화를 위한 필요조건이다. 어떻게 하면 군 생활을 잘할 수 있는지 선배들께 물어보면 대부분 ‘지휘관을 잘 만나야 한다’라고 조언해 준다. 같은 직책, 같은 역할을 맡아도 지휘관이 누구인가에 따라 칭찬과 격려를 듣기도 하고, 질책에 시달리기도 한다는 의미였다.

실무를 경험하지 못했던 나는 그 조언을 철석같이 믿었다. 부디 좋은 지휘관, 친절한 전우들을 만나길 간절히 바랐다. 하지만 애석하게도 전입한 부대의 지휘관은 엄한 분이셨다. 거기다 갓 들어온 소위가 부서장의 직책을 맡아 혼자서 부서를 이끌다 보니 항상 부족하고 미흡했다. 상급자로부터는 꾸중을 듣기 일쑤였고, 부하들에게 얼굴 붉히는 나날이 이어졌다.

그렇게 동기들과 실무의 고충을 나누던 중, 문득 ‘같이 교육 받은 초군반 동기가 300여 명인데 내 자리에 누가 오더라도 지금의 나와 같은 결과가 생길까?’라는 생각이 스쳤다. 아닐 것이다. 누군가는 힘겨워하겠지만 다른 누군가는 임무를 잘 수행해내고 지휘관에게도 부하에게도 인정받으며 복무할 것 같았다. 내가 처한 환경도 중요하지만 그 환경에서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내는 것은 온전히 내 몫이고 내 마음가짐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나는 조직과 구성원이 함께 추구하는 가치를 위해 변화하기로 마음먹었다. 특별히 처리해야 할 업무가 없어도 사무실에 제일 먼저 출근하고 가능한 한 가장 늦게 퇴근했다. 하급자에게도 배워야 할 부분이 있으면 서슴지 않고 물어봤다. 바쁜 일이 없으면 부대원들과 어울리려고 노력했으며, 상급부대로 보내는 보고 자료는 양식, 글씨 하나에도 꼼꼼히 신경을 썼다.

그 결과 내 주변 환경도 조금씩 변하기 시작했다. 지휘관의 꾸중이 줄고 칭찬이 늘었다. 주변에서 하나둘씩 응원해 주는 사람도 생겼다. 무엇보다 대원들의 눈빛이 달라졌다. “소대장님, 풋살 한 게임 괜찮으십니까?”라며 체육 활동 시간이 되면 사무실로 찾아와 나를 불러내기도 하는 변화에 큰 뿌듯함을 느꼈다.

어느덧 4년이란 시간이 지났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시간을 다양한 가치관을 가진 사람들과 크고 작은 인연을 맺으며 지내왔다. 군대는 여러 사람이 한데 모이는 조직이다 보니 장교·부사관·대원 할 것 없이 부대 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이 있을 수밖에 없다. 수직적인 구조에서 나오는 경직된 조직문화가 버겁게 다가오는 것이다.

그러나 섣불리 남을 탓하고 환경을 탓하며 좌절하지 말자. 인간의 의지는 무서울 정도로 강하다. 영국의 문학가 윌리엄 새커리가 남긴 ‘도전하라. 그럼 세상이 굴복하리라’라는 격언으로 글을 마무리하며 첫 부대 전입을 앞두고 걱정에 빠진 모든 후배 장병에게 응원의 말씀을 드린다.

“사람이 자리를 만든다. 어딜 가든 최선을 다하면 좋은 결과가 따를 것이다. 그러니 시작도 하기 전에 미리 걱정하지 말았으면 좋겠다.” <국방일보 2020.08.13 오피니언 견장일기>





  1. [김동호 종교와삶] 갈등(葛藤)

    [김동호 종교와삶] 갈등(葛藤) 국방일보 오피니언 2020.10.06 김동호 해병대 2사단 군종실장 목사·소령 인생을 살면서 누구나 갈등(葛藤)을 경험합니다. 갈등이란 단어는 ‘칡나무 갈(葛)’, ‘등나무 등(藤)’에서 나왔...
    Date2020.10.08 Views240
    Read More
  2. 국민의 반창고가 되어준 따뜻한 해병대

    박 병 탁 일병해병1사단 포병여단 해병대는 국가의 부름에 가장 먼저 달려갈 준비가 되어 있는 부대다. 정의와 자유를 수호하는 사명 아래 언제나 국민을 먼저 생각하기에, 사상 최악이라 불리는 태풍이 포항을 휩쓸...
    Date2020.09.27 Views193
    Read More
  3.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군인

    김민석 하사 해병대 9여단 본부대 올해 초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 사람들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 우리 부대는 제주도민들의 힘든 상황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기 위해 지난 3월부터...
    Date2020.09.23 Views169
    Read More
  4. 데이터 뉴딜과 경계작전의 접목

    홍주성 중위 해병대2사단 상승여단 군대에서 흔히 전방부대의 소초를 첨단(尖端)이라고 한다. 창으로 비유하면, 창날의 가장 끝에서 국가 방호를 책임지고 있기 때문이다. 나는 해병대 최전방에서 임무를 수행하는 ...
    Date2020.09.23 Views83
    Read More
  5. 우리는 해병(害兵)인가 해병(海兵)인가?

    김 산 병장 해병대 연평부대 “해병대에 입대한 이유가 무엇입니까? 혹시 여러분의 철없는 행동으로 누군가의 인생을 송두리째 흔들고 있지 않습니까?” 우리 연평부대는 최근 병영 악습 사고 예방을 위해 특별 부대진...
    Date2020.09.09 Views403
    Read More
  6. ‘함께’ 한다는 것의 가치

    윤초거 일병 해병대 연평부대 “과연 내가 완주할 수 있을까?” 화생방, 각개전투, 주요 편제장비 견학 등이 포함된 50㎞ 전술 무장행군. 행군의 대장정이 시작되는 아침, 불현듯 걱정과 근심이 마음속에서 샘솟았다. ...
    Date2020.08.30 Views582
    Read More
  7. [이슬기 종교와삶] 운동을 편식하지는 않나요?

    이슬기 해병대9여단 군종장교·신부·대위 오래전 가수 ‘장기하와 얼굴들’의 노래를 좋아한 시절이 있었습니다. 특히 ‘달이 차오른다 가자’라는 노래를 참으로 인상 깊게 들었습니다. 최근 그 노래가 제 머리에 머물게...
    Date2020.08.19 Views411
    Read More
  8. [오창화 견장일기] 사람이 자리를 만든다

    오창화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통신소대장·대위 환경은 변화를 위한 필요조건이다. 어떻게 하면 군 생활을 잘할 수 있는지 선배들께 물어보면 대부분 ‘지휘관을 잘 만나야 한다’라고 조언해 준다. 같은 직책, 같은 역...
    Date2020.08.19 Views206
    Read More
  9. ‘지성과 감성’의 리더십

    장원주 해병 소령 합동군사대학교 해병대 작전전술교관 수많은 전쟁의 역사를 가진 독일에서 리더의 어원은 “전쟁터에서 가장 앞장서서 전투를 이끌거나 모범을 보이는 사람, 즉 전투에서 먼지를 제일 먼저 뒤집어쓸...
    Date2020.07.29 Views500
    Read More
  10. 견위수명(見危授命)

    전해창 일병 해병대 연평부대 "미국에서 시민권 받고 정착하면 되는데 왜 한국에서 군 생활하며 돈, 시간을 낭비하려는 거야? 지금 안정된 회사와 학교를 포기하면 분명 후회할 텐데…."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미국 ...
    Date2020.07.29 Views496
    Read More
  11. 청춘이여, 도전하고 경험하라!

    노재선 상병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청춘이란 인생의 어떤 한 시기가 아니라 마음가짐을 뜻한다. 나이를 먹는다고 해서 늙는 것이 아니고 이상을 잃어버렸을 때 비로소 늙는 것이다. 머리를 드높여 희망이라는 파도...
    Date2020.07.09 Views749
    Read More
  12. 대한민국 국방력을 이끌 작은 걸음들

    박찬영 소령 해병대사령부 복지/전직지원처 - ‘제1회 해병대 창업경진대회’를 마치며 이스라엘은 인구는 적지만 강력한 국방력을 가진 나라다. 특히 세계에서도 손꼽힐 정도로 강력한 무기 체계 개발 기술을 갖고 있...
    Date2020.07.02 Views90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 Next
/ 36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