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21.11.24 19:44

긍정 에너지의 힘

조회 수 16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김민재 중위(진) 해병대2사단.jpg

김민재 중위(진) 해병대2사단

 

 

[국방일보 병영의창 2021.11.24] 지난 3월 해병대 장교로 임관한 이후 어느덧 8개월이 지났다. 이제는 업무에 적응하고 있지만, 임관 당시 가졌던 내 초심은 잊고 있지 않은가 반성하게 된다. 내가 해병대 장교로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리더십이다.

리더십은 장교 책무에서 언급되는 직무수행에 필요한 전문지식과 기술을 습득한다고 얻을 수 있는 자질이 아니었다. 해병대 리더로서 필요한 것은 바로 ‘긍정적 에너지’다.

긍정적 에너지란 소속된 집단의 특성과 목적에 따라 선한 영향력을 전파할 수 있는 능력이다. 이는 군인이 가져야 할 자세이자, 사람을 대할 때 표정과 말투·어조 등으로 상대에게 은은한 기운을 줄 수 있는 힘이다.

모든 조직이 그러하듯 군대 역시 사람과 사람이 서로 원활히 소통해야 원하는 목적을 달성할 수 있다. 조직에서 리더는 부하의 표본이 되고, 업무와 행동의 기준이 된다. 그렇기에 그를 따라 임무를 수행하면 자연스레 높은 효율과 성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올바른 리더십을 발휘해야 한다.

우리 사단은 지난 8월부터 미디어 리서치 ‘+정신교육’이라는 특별한 정신전력교육을 하고 있다. 주 단위로 해병대 장병 미담 사례와 국가관·안보관·군인정신·리더십·인성 등 분야별 영상자료를 활용하는 내용의 교육이다. 그중 ‘향기 나는 사람’을 주제로 한 교육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지금 우리를 감싸고 있는 사람들에게 ‘우리 안에 숨어있는 진실한 인간다움의 향기를 풍기고 있는가?’를 생각하는 의미 있는 교육이었다.

리더십을 갖추기 위한 긍정적 에너지도 이러한 향기와 비슷하다. 냄새라고 하는 것은 그새 퍼져나가기 마련이고, 곧 많은 사람의 옷과 살결에 배어든다. 선한 영향력이라는 좋은 향기와 긍정적 에너지도 우리 자신뿐만 아니라 주변 사람들에게 퍼져 나간다.

이 시대 리더는 조직원을 통제하고, 권력을 행사하는 사람이 아니다. 오늘날 존경받는 리더십은 타인의 성장을 돕는 리더다. 긍정적 에너지를 갖고 조직 전체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존재여야 한다. 즉 진정한 리더는 자신의 위치에서 주도적으로 자신 주위의 변화를 이끌며, 타인의 변화도 만들어 낼 수 있는 역할을 해내야 한다. 리더십은 곧 ‘영향력’이기 때문이다.

여기에서 ‘리더’는 지휘관만을 지칭하는 것은 아니다. 각 부대에서 임무 책임자 또는 선임자라면 계급을 막론하고 그가 리더가 되는 것이다. 그렇기에 우리는 군뿐만 아니라 사회에서도 리더십을 발휘할 수 있어야 한다. 또 긍정적 에너지를 무기로 사람들에게 좋은 영향력을 주는 리더로 변신해 가야 한다.

서부전선을 수호하는 해병대2사단에서 정신전력 함양 임무를 맡은 나는 앞으로도 더욱 올바른 마음가짐과 웃는 얼굴, 싱그러운 말로 해병대의 긍정적 변화에 앞장서는 선한 영향력을 가진 리더가 되겠다고 다짐한다.


  1. 해병대, 다시 날개를 달다 [국방일보 정용환 국방광장]

    정용환 중령 해병대항공단 1항공대대 1973년 해병대사령부 해체와 함께 명맥만 유지됐던 해병대 항공부대가 오늘(12월 1일) 48년 만에 해병대항공단으로 창설된다. 2016년 1월 지은구(대령) 해병대항공단장, 임무 수...
    Date2021.12.05 Views13
    Read More
  2. 긍정 에너지의 힘

    김민재 중위(진) 해병대2사단 [국방일보 병영의창 2021.11.24] 지난 3월 해병대 장교로 임관한 이후 어느덧 8개월이 지났다. 이제는 업무에 적응하고 있지만, 임관 당시 가졌던 내 초심은 잊고 있지 않은가 반성하게...
    Date2021.11.24 Views16
    Read More
  3. 그날의 승리를 기억하며

    이준형 중사 해병대 연평부대 2010년 11월 23일. 11년 전 오늘은 정전협정 이후 처음으로 북한이 대한민국 국민과 영토를 향해 무차별 포격을 가한 날이다. 당시 북한은 우리의 통상적인 사격훈련을 빌미 삼아 연평...
    Date2021.11.24 Views17
    Read More
  4. ‘연평도 포격전’ 공식 명칭의 의미

    최한결 대위 해병대사령부 공보과 [국방일보 병영의창 2121.11.22] 2010년 11월 23일. 적이 연평도에 갑작스러운 기습을 가했다. 누구보다 용감했던 해병대원 2명이 전사했고, 연평도는 화염에 휩싸였다. 그러나 우...
    Date2021.11.24 Views17
    Read More
  5. [현택영 국방광장] 상륙작전 One-Team 더욱 공고하게

    현택영 해병대 교육훈련단·소령 ‘바다에서 육상으로.’ 이는 상륙작전을 떠올릴 때 첫 모습이다. ‘바다’를 전투 공간으로 하는 해군과 해병대는 상륙작전 시작부터 ‘원팀(One-T...
    Date2021.11.08 Views22
    Read More
  6. 내 인생의 선물, 해병대

    황선민 병장 해병대1사단 3포병대대 입대 전 나는 대학 입시에서 실패를 맛봤다. 사람들은 내가 노력한 과정보다는 결과만으로 평가했고, 이런 모습은 내게 큰 아픔으로 다가왔다. 사람에 대한 두려움과 바닥으로 떨...
    Date2021.11.04 Views17
    Read More
  7. 해병대와의 인연

    서재형 상병 해병대1사단 본부대대 나는 중학교 시절 남들보다 조금 깊게 진로에 대한 고민을 했다. 고민의 시간이 길어지면서 방황의 시기를 보냈다. 시간은 시간대로 흘러버렸고 어느 순간 뒤를 돌아보니 아무것도...
    Date2021.10.31 Views20
    Read More
  8. 서북도서 합동 화생방훈련을 마치고

    김양환 하사 해병대6여단 해병대6여단은 최근 서해 최북단 백령도에서 국군화생방사령부와 야외기동훈련으로 합동 화생방훈련을 했다. 이번 훈련은 화생방 상황을 가정한 가운데 화생방 제독차, 정찰차, 전차, 상륙...
    Date2021.10.11 Views27
    Read More
  9. 인문학 독서토론과 부대 관리

    천혜옥 상사 해병대교육훈련단 상륙전교육대대 보병고급반에는 인문학 독서토론회 과정이 있다. 앞서 보병중급반 과정에서는 전쟁사와 관련된 지정 도서를 읽고 감상문을 작성하는 과제가 있었다. 하지만 보병고급반...
    Date2021.09.10 Views47
    Read More
  10. 공감과 경청의 리더십 - 해병대연평부대 박승범 상사

    해병대연평부대 박승범 상사 고대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자신의 저서 『정치학』에서 ‘인간은 본성적으로 국가(사회) 공동체를 구성하는 존재’라고 말했다. 이는 곧 타인과의 관계를 기초로 사회적 ...
    Date2021.08.29 Views47
    Read More
  11. 멀티태스킹의 필요성 - 국방일보 병여의 창

    유재혁 상병 해병대1사단 본부대대 멀티태스킹은 동시에 여러 가지 작업을 수행하는 것을 뜻한다. 나는 이 말을 좋아한다. 여러 가지 일을 동시에 한다는 것이 시간을 효율적으로 쓴다는 느낌이 들기 때문이다. 그래...
    Date2021.08.03 Views32
    Read More
  12. 함정 견학을 다녀와서 - 국방일보 병영의 창

    최지수 대위 해병대교육훈련단 상륙전고군반 해군과 해병대는 ‘한 뿌리 공동체’다. 작전 특성상 밀접한 관계를 갖고 상호 지원 없이는 작전 수행이 어렵다. 그렇기에 해군과 해병대는 ‘원팀&rsquo...
    Date2021.08.03 Views4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