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해병대2사단 배종인 병장.jpg

배종인 병장 해병대2사단 포1대대

 

 

군에 입대하면서 20년 넘게 ‘나’라는 기준에서 서로 다른 경험을 쌓아 온 사람들이 모여 ‘우리’ 또는 ‘전우’라는 이름으로 일상을 공유하며 생활하고 있다. 그 일상 속에서 우리는 남을 배려하고 돕는 방법을 배우며 성장한다. 후임을 생각하며 진심을 담아 조언하고, 선임의 마음을 헤아리며 경청한다. 그렇게 사회성이 길러지고 조직 내 끈끈함이 생겨난다.

 

그러나 갈등의 불씨는 어디에나 존재한다. 내가 선택한 해병대에서도 말이다. 해병대는 지원제다. 그렇기에 일정 수준 이상의 각오가 된 사람들이 모인다. 그러나 모두가 내 마음과 같지는 않다. 그 속에서 크고 작은 불만이 나오고, 이를 조기에 치유하지 못하면 단단한 굳은살이 박인 조직문화가 된다. 문화가 돼 버린 상처를 치유하는 데는 엄청난 희생과 고통이 따른다. 결국은 조직에 속한 모두가 가해자이자 피해자가 되는 것이다.

 

나 또한 그러했다. 신병으로 왔을 때 경직된 분위기에 압도돼 궁금한 것을 선임에게 물어보지 못했다. 궁금한 것을 해결하지 못한 채 ‘눈치껏’ 하다 잦은 실수를 했고, 혼이 나면서 선임에 대한 반감이 들었다. 그렇게 서로의 입장을 알지 못한 채 미움은 커졌다.

 

그러던 중 지난 1월 새로운 지휘관이 취임했다. 신임 중대장은 “말 한 마리가 이끄는 힘은 1톤이지만, 두 마리가 이끄는 힘은 19톤”이라며 함께하는 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리고 면담·간담회, 마음의 편지 등으로 중대원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신임 중대장은 그렇게 모인 의견을 종합해 갈등의 원인이 될 만한 요소를 추려 토의를 했다. 우리는 선·후임 구분하지 않고 자유롭게 의견을 주고받았다. 이를 통해 많은 것을 깨달았다. 후임들은 대부분 개인적인 입장에서 문제를 바라봤고, 분대장을 포함한 선임들은 의견을 제시한 후임뿐만 아니라 다른 후임들의 생각과 분대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까지 고민한다는 것을.

 

그렇게 우리는 입장과 의견 차이를 좁혀 갔고 ‘코뿔소 예의 가이드’를 만들었다. 가이드를 지침으로 삼으면서 갈등은 자연스럽게 녹아내렸다. 변화된 일상은 조직문화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서로를 챙기고 아끼며 과도한 위계질서의 필요성이 없어진 것이다. 이런 변화는 나비효과처럼 퍼졌다. 여단·대대 주특기 평가에서 종합 1위를 했고, 상급 부대에서 주관하는 각종 대회에서 입상했다. 모범 해병을 가장 많이 배출한 중대라는 열매도 수확했다.

 

어느 조직이나 갈등이 없을 수는 없다. 우리는 그 과정을 슬기롭게 헤쳐 왔다고 자신한다. 지금의 우리는 끈끈한 전우애를 바탕으로 언제, 어디서, 누구와 싸워도 이긴다는 믿음이 있다. 서로가 차이를 좁혀 한 방향을 향해 나아갈 때, 그것이 바로 건강한 조직을 만드는 시작이자 승리를 향한 첫 발걸음이라고 확신한다. <국방일보 병영의창 2022.10.14 기고>



  1. 우리는 그날의 영광을 기억한다 - 해병대 연평부대 황창선 대위

    황창선 대위 해병대 연평부대 포7중대 2010년 11월 23일 오후 2시34분. 북한의 천인공노할 포격 도발이 시작됐다. 부대 핵심 전력인 포7중대 K9 자주포 진지에는 적 포탄 수십여 발이 집중적으로 꽂혀 아비규환이 됐...
    Date2022.11.23 Views1581
    Read More
  2. 서북도서 작전성공! 군사보안 절대사수! - 해병대6여단 고현석 중사

    고현석 중사 해병대6여단 군인의 직무수행에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바로 ‘군사보안’이다. 군사보안은 작전의 성패를 좌우할 수 있는 핵심 요소 중 하나다. 보안에 대한 위기의식은 나날이 커져만 간다....
    Date2022.11.23 Views1576
    Read More
  3. 누구에게나 찾아올 수 있다 - 해병대 교육훈련단 김현서 하사

    김현서 하사 해병대 교육훈련단 우리는 가끔 언론을 통해 사회 곳곳에서 일어나는 여러 범죄를 마주한다. 그럴 때마다 분노와 슬픔을 느끼지만, 이내 일상으로 돌아온다. 사회에서 일어나는 범죄들이 나와는 거리가 ...
    Date2022.11.17 Views3982
    Read More
  4. 힐링콘서트로 힐링 - 해병대 연평부대 이정재 중령

    이정재 중령 해병대 연평부대 인천 연안부두에서 서해 뱃길로 110㎞, 북한과의 최근접 거리는 1.5㎞, 정전협정 이후 민간인이 거주하고 있는 지역에 북한군과의 포격전이 발발했던 곳. 이곳은 내가 근무하고 있는 해...
    Date2022.11.14 Views5278
    Read More
  5. 연평도를 화(花)하게 - 해병대 연평부대 서우성 상병

    서우성 상병 해병대 연평부대 나는 대한민국 서북도서를 지키는 해병대 연평부대에 근무하고 있다. 지난달 우리 연평부대와 지역사회가 협력해 인성 함양 프로그램의 하나로 꽃꽂이 수업을 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주...
    Date2022.11.14 Views5282
    Read More
  6. 한 방향으로 나아갈 때 - 해병대2사단 배종인 병장

    배종인 병장 해병대2사단 포1대대 군에 입대하면서 20년 넘게 ‘나’라는 기준에서 서로 다른 경험을 쌓아 온 사람들이 모여 ‘우리’ 또는 ‘전우’라는 이름으로 일상을 공유하며 ...
    Date2022.10.20 Views11437
    Read More
  7. 국민과 함께하는 해병대 - 해병대 군수단 장현섭 중사

    장현섭 중사 해병대 군수단 “적에게는 사자처럼 용맹하고 국민에게는 양처럼 선하라.” 1949년 4월 15일 대한민국 해병대가 창설될 당시 신현준 초대사령관이 강조한 말이다. 우리는 창설 이념을 계승해 ...
    Date2022.10.12 Views13089
    Read More
  8. 바람과 부름과 방랑 - 해병대2사단 이병훈 대위(진)

    이병훈 대위(진) 해병대2사단 박쥐대대 바다 대신 땅 위에서 고무보트(IBS)를 둥둥 떠다니게 하면, 줄줄이 이어 가는 그 모습이 마치 청룡처럼 보인다. 우리 머리 위로 얹어진 고무보트를 보고 있자면 각자의 꿈을 ...
    Date2022.10.07 Views14006
    Read More
  9. 해병대와 지뢰제거작전 - 해병대 군수단 정현도 하사

    정현도 하사 해병대 군수단 상륙지원대대 누구나 한 번쯤은 ‘귀신 잡는 해병’ ‘빨간 명찰’ ‘팔각모’를 들어봤을 것이다. 입대 전까지 나에게 해병대 이미지는 강하지만 부드러...
    Date2022.09.29 Views15689
    Read More
  10. 제주 해병 3·4기 호국관 개관을 기념하며 - 해병대9여단 김기한 원사

    김기한 원사 해병대9여단 9월 1일은 제주 해병대의 날이다. 이날은 제주 해병 3·4기생들이 6·25전쟁 당시 위기에 놓인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해 인천 앞바다로 출정한 날이다. 해병대는 지난 2001년...
    Date2022.09.05 Views20636
    Read More
  11. 특등사수의 다음 도전은? - 해병대1사단 이태균 상병

    이태균 상병. 해병대1사단 31대대 나는 청소년기 중국 유학길에 올라 학창 시절을 보냈다. 낯선 땅에서 이방인으로 살아가며 외롭고 힘든 날도 많았다. 이러한 기억 때문인지 해병대의 끈끈한 전우애가 매력적으로 ...
    Date2022.08.30 Views22013
    Read More
  12. [국방일보 진중문고+] 새벽 5시, 나를 찾아가는 시간

    『나의 하루는 4시 30분에 시작된다』를 읽고 김동준 병장 해병대6여단 본부대 김유진 지음 토네이도 펴냄 나는 여단 주임원사 운전병이다. 나의 하루는 남들보다 조금 이른 새벽 5시에 시작된다. 기상 후 과업을 준...
    Date2022.08.30 Views21162
    Read More
  13. 특등사수의 다음 도전은? - 해병대1사단 이태균 상병

    해병대1사단 이태균 상병 나는 청소년기 중국 유학길에 올라 학창 시절을 보냈다. 낯선 땅에서 이방인으로 살아가며 외롭고 힘든 날도 많았다. 이러한 기억 때문인지 해병대의 끈끈한 전우애가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Date2022.08.07 Views26154
    Read More
  14. KCTC 훈련 참가 의미 - 이영진중령 해병대2사단

    이영진 중령 해병대2사단 [국방일보 2022.08.02 국방광장] KCTC 훈련은 매년 해병대 1사단에서 1개 보병대대가 참가할 수 있었다. 하지만 해병대 2사단이 경계작전과 교육훈련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해 부대운...
    Date2022.08.03 Views25566
    Read More
  15. 말의 결을 달리하자 - 해병대1사단 임동희 병장

    임동희 병장 해병대1사단 포병여단 [국방일보 병여의창 2022.07.20] 말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사람의 마음을 바꿀 수 있다. 정유재란 때인 노량해전 당시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나의 죽음을 적에게 알리지 ...
    Date2022.07.24 Views2678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 Next
/ 34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