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메뉴보기 검색열기

 

 

해병대6여단 이태빈 병장.jpg

해병대6여단 공보정훈실 이태빈 병장

 

 

대한민국의 건실한 청년이라면 국방의 의무를 위해 군대를 다녀와야 한다. 전역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시점에서 군 생활을 돌이켜보니, 그간의 경험이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나를 얼마나 성장시켰는지 깨달을 수 있었다. 해병대를 선택하지 않았다면 이만큼 성장할 수 있었을까? 새삼 나의 부대와 해병대에 감사한 마음이 생긴다.

 

하지만 국방의 의무를 위한 18개월을 성장과 발전의 시간으로 생각하기보다, 인생의 침체기라고 여기며 힘들어하는 전우들을 심심치 않게 보기도 했다. 반복되는 일상에서 행복을 잃은 그들은 ‘나는 지금 여기서 무엇을 하고 있지?’라는 물음 속에서 그저 이 시기가 끝나기만을 바라며 살아가고 있다.

 

나 역시 그들과 다르지 않았다. 1월의 어느 추운 겨울날 백령도에서 군 생활을 시작했을 때 가슴 속에는 쓸쓸함과 공허함이 가득했다. 입대 전의 행복한 감정들을 떠올릴 수 없었다.

 

무기력하게 하루하루를 보내던 중 문득 생각했다. ‘군 생활을 힘든 마음으로 버티며 전역 후의 행복을 기다리기보다, 지금 당장 행복할 수 없을까?’ 작은 관점의 변화로 나는 막연한 행복을 기다리기보다 스스로 행복한 하루를, 내일을 만들고자 결심했다.

 

그리고 행복해지려 노력했다. 후임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정돈된 대화로 관계의 소중함을 지켜냈다. 하루를 시작하며 전우들과 간부님들께 피곤한 표정 대신 밝은 미소로 인사를 건네면 돌아오는 인사에 힘이 솟는다는 비밀도 알아냈다. 내가 행복해지려 한 노력이 나만의 행복으로 마침표를 찍지 않는다. 스스로 행복하니, 마음에 풍요와 웃음·여유가 찾아왔다.

 

나는 정훈병으로 임무를 수행하며 백령도 곳곳에서 다양한 부대 활동과 수많은 장병의 사진을 촬영했다. 매일 반복되는 증명사진을 찍으며 “촬영하겠습니다. 완료됐습니다”라고 조금은 퉁명스럽게 말하기도 했다. 하지만 지금의 나는 “촬영하겠습니다. 살짝 미소를 지어 보시겠습니까? 웃는 것이 잘 어울리십니다”라고 말하며 사진 촬영에 임한다. 단순한 사진 보정과 편집이 아닌 사진에 행복을 담기 위해 시간과 정성을 쏟게 됐다.

 

나는 매일 생각한다. “내가 촬영한 사진을 받는 모두가 함박웃음을 지으면 좋겠다. 그 찰나의 웃음으로 하루가 행복하면 좋겠다. 그 하루가 앞으로의 군 생활에 추진력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사진 한 장으로 누군가에게 행복을 줄 수 있는 공보정훈병은 참 축복받았다고 생각한다.

 

미래의 불확실한 행복이 아니라 현재의 확실한 행복을 만들고자 노력한다면 그 과정에서 의지와 활력을 찾고, 내일을 꿈꾸며, 청춘의 시간이 힘차게 흐르리라 장담한다. 부디 군대 안에서 멈춰 놓았던 여러분의 청춘의 시계가 다시금 우렁찬 소리를 내며 멋지게 흐르길 바란다.<국방일보 병영의창 기고 2023.03.29>






  1. 해병대에서 배운 용기 - 김광륜 이병 해병대교육훈련단

    김광륜 이병 해병대교육훈련단 지난 10월, 집을 떠나 몇 시간을 달려 오다보니 낯선 바다 냄새가 나기 시작했다. 포항이었다. 그리고 이곳 포항에는 소수정예가 되기 위해 해병대를 선택한 나를 비롯한 많은 젊은이...
    Date2023.12.16 Views50553
    Read More
  2. This is Marine Corps! - 윤성탁 대위 국방일보 병영의창 기고

    윤성탁 대위 해병대6여단 본부대 최근 진행된 ‘해병대다운 리더십 회복과 정체성 함양’ 강연에서 해병대의 정체성과 본질, 응집력을 이해하면서 우리 군이 무엇을 지켜야 하는지 명확히 인식하게 됐다. ...
    Date2023.11.23 Views67490
    Read More
  3. 해병대에서 만난 세 번째 부모님 - 류희수 이병 해병대 교육훈련단

    류희수 이병 해병대 교육훈련단 올해 스물한살인 나는 사회에서 막내인 경우가 다수였지만, 해병대 입대 후에는 아니었다. 이곳 교육훈련단에서는 나보다 어린 친구들이 더 많았다. 나를 비롯한 동기들은 아직 어리...
    Date2023.09.23 Views98055
    Read More
  4. 무적의 방패 ‘동료’ - 이민준 상병 해병대1사단 킹콩여단

    이민준 상병 해병대1사단 킹콩여단 해병대 입대 후 열흘도 채 지나지 않아 후회했다. 평생 운동을 해왔고, 힘들지 않을 거라 자부했던 내 생각은 완벽하게 빗나갔다. 하지만 전우들과 실무생활을 겪으며 조금씩 생각...
    Date2023.06.11 Views134083
    Read More
  5. 해병대전략연구소 RIMS 저널 31호 발간

    해병대전략연구소 RIMS 저널 제31호가 발간되었습니다. RIMS저널 제31호에는 RIMS시사논평, 국방혁신 4.0과 해병대 미래 비전, 고강도 한미 연합 연습 및 훈련 재개와 특별기고, 해병대DNA 발굴현장, 해병대 및 유관...
    Date2023.05.04 Views148557
    Read More
  6. 아버지와 나, 그리고 해병대 - 고영서 이병

    고영서 이병 해병대교육훈련단 나와 아버지는 친하지 않았다. 어색한 기류는 둘만 있을 때 더 진해졌다. 어느 날 아버지 옷에 해병대라고 쓰여 있는 것을 보게 됐다. 아버지의 해병대 사랑은 이미 알고 있었지만, 항...
    Date2023.04.18 Views154901
    Read More
  7. “촬영하겠습니다, 웃는 모습이 잘 어울리십니다” - 해병대6여단 이태빈 병장

    해병대6여단 공보정훈실 이태빈 병장 대한민국의 건실한 청년이라면 국방의 의무를 위해 군대를 다녀와야 한다. 전역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시점에서 군 생활을 돌이켜보니, 그간의 경험이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
    Date2023.03.29 Views162381
    Read More
  8. 서해수호를 위한 결전 준비 - 해병대 연평부대 조성택 소령

    해병대 연평부대 방공대 조성택 소령 오늘은 제8회 서해수호의 날이다. 서해수호의 날은 매년 3월 넷째 주 금요일로 ‘제2연평해전’ ‘천안함 피격사건’ ‘연평도 포격전’ 등 북한...
    Date2023.03.29 Views162321
    Read More
  9. 결전태세 확립을 위한 자세와 다짐 - 해병대1사단 홍규석 소령

    홍규석 소령. 해병대1사단 킹콩여단 [국방일보 병영의창 2023.03.08] 나는 보병여단 수송대장 임무를 수행 중이다. 지난 2021년 수송대 창설부대장으로서 해병대 전력화 장비인 차륜형 장갑차 1개 중대를 지휘하고 ...
    Date2023.03.09 Views170160
    Read More
  10. 3·1절 의미를 기억하며 - 해병대2사단 김동영 대위(진)

    김동영 대위(진). 해병대2사단 공보정훈실 얼마 전 경기도 김포시에 있는 독립운동기념관을 방문했다. 기념관 내부는 지역 순국선열과 애국지사를 소개하고, 항일 의병 활동상이 전시돼 있었다. 나는 전시물을 관람...
    Date2023.03.01 Views172675
    Read More
  11. [훈련병의 편지_박현우 이병] 나를 강하게 만든 해병대

    박현우 이병 해병대 교육훈련단 해병대의 미래가 시작되는 곳, 교육훈련단에서의 생활은 사회에서 지치고 무너졌던 나 자신을 누구보다 강한 사람으로 성장시켜 준 고마운 시간이었다. 해병대 일원이 되고자 했던 집...
    Date2023.03.01 Views172562
    Read More
  12. 해병대 1호 감항인증 전문가 - 해군전력분석시험평가단 이근호 해병소령

    이근호 해병소령. 해군전력분석시험평가단 삶을 살아가며 마주하는 크고 작은 선택들이 현재의 나를 만든다. 그렇기에 모든 선택은 신중해야 한다. “해군본부 감항인증실에 보직이 새로 생기는데 관심 있나?&r...
    Date2023.02.12 Views15269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 44
CLOSE

SEARCH

CLOSE